[설명] 순천-완주 사매 2터널 내 화재사고 수습·복구 총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현재 10시 기준, 사상자는 총 47명(사망 4명, 중상 2명, 경상 41명)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한국도로공사(사장 권한대행 진규동)는 지난 2월 17일, 순천-완주 고속도로 27호선 사매 2터널에서 발생한 화재사고 수습·복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종합상황실을 운영중이며, 한국도로공사는 지역사고본부 운영중 현장에서는 금일 새벽 18대를 견인완료(11대는 견인차량 없이 처리) 하였고, 나머지 탱크로리 차량 2대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현장검식(10시) 이후, 견인할 계획입니다.

탱크로리 차량 2대 견인조치 이후, 한국도로공사 구조물 점검팀과 터널 정밀진단업체가 즉시 투입될 예정으로 점검·진단결과에 따라 보수·보강계획을 수립하고, 이에 따라 통행재개 시기를 결정할 계획입니다.

개통 이전까지 북남원IC~오수IC 구간을 전면통제하고, 국도 17호선(25km)를 우회도로로 지정하여 도로전광표지(VMS), 교통방송 등을 통해 운전자에게 안내하고 있습니다.

한편, 사고 반대구간(순천방향)은 제설작업을 완료한 상황이나, 사고감식 및 사고차량 안전조치를 완료한 후 통행재개할 예정입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