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도 최저임금 논의 시작부터 ‘삐걱’

고용 장관 심의 요청 법정 시한 이달 말

1463㎞… 남해 둘레길 ‘남파랑길’ 열린다

부산 오륙도~전남 해남 땅끝마을 연결…내년 하반기 개통

산책 두렵다…일산호수공원 ‘유리섬유’ 공습

25년 흘러 인공폭포·인공암 부식·균열

노원구, 노인 ‘야간 무더위 쉼터’ 호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노원구가 연일 계속되는 폭염으로부터 취약한 노인을 보호하기 위해 마련한 ‘야간 무더위 쉼터’가 주민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노원구는 “야간 무더위 쉼터를 오는 31일까지 운영한다. 대상자는 65세 이상 수급자 등 저소득 노인으로 약 1만 154명”이라면서 “동주민센터에 이용희망 신청을 하면 오후 8시부터 다음날 오전 7시까지 야간 무더위 쉼터에서 잠을 잘 수 있다”고 1일 설명했다. 지난달 30일과 31일에만 각각 19명, 24명의 노인이 쉼터에서 잠을 청했다. 야간 무더위 쉼터 장소는 노원구청 대강당, 월계 사슴1단지경로당, 공릉1단지경로당, 하계5단지경로당, 중계사회복지경로당, 주공4단지경로당 등 6곳이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 “앞으로도 폭염쉼터를 이용하는 노인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범수 기자 bulse46@seoul.co.kr

2018-08-02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연세대 교수 “5·18은 북한 소행”…논란 확산

교육대학원 수업 때 관련 발언…학생이 익명 고발학교 측 “한 사안의 여러 의견 들어봐야한다는 취지”교수 “부적절성 인정…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중구판 ‘착한 SKY캐슬 코디’ 떴다

진학상담센터 찾은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성북, 청소년 놀터 ‘울:섬&쉼표’ 4호 개관

청소년 놀터 개관식에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참석

힐링길 따라 ‘안전 점검 한 바퀴’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둘레길 점검

68만㎡에 60t…서울 종로 물청소 대작전

미세먼지 청소부 된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