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3대 음악가’ 정율성 광주 생가에 역사공원·기념관

광주 출생 상하이서 의열단 활동…내년 12월 준공

‘마스크 해수욕’? 불안불안한 개장

새달 6일 태안을 시작으로 속속 개장

문화예술부터 IT까지… ‘청년 일자리’ 팔 걷은 서초

‘음악문화지구’ 특성 살려 창작공간 제공

서울시 변호사·공인회계사 12명 일반직공무원 채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가 변호사와 공인회계사 12명을 정년이 보장되는 일반직공무원으로 채용한다고 18일 밝혔다.

변호사 11명은 행정직과 감사직 6급으로 채용하고 공인회계사 1명은 감사직 7급으로 채용한다. 변호사는 법령해석·소송 업무 등을 전담하고 공인회계사는 감사 업무를 맡는다. 응시원서는 28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서울시인재개발원에 제출하면 된다. 1차 서류전형(5월 19~20일)을 통과한 응시자들은 2차 면접시험(6월 23~29일)을 본다. 최종 합격자는 7월 6일 발표한다. 채용 관련 내용은 서울시인터넷원서접수센터(gosi.seoul.go.kr), 서울시 홈페이지(www.seoul.go.kr), 인재개발원 홈페이지(hrd.seoul.go.kr)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시는 지난해부터 변호사와 회계사를 일반직 6~7급으로 채용했다. 이전에는 정년이 보장되지 않는 5~6급 계약직 형태로 뽑았다. 시 관계자는 “계약직으로 채용하다 보니 업무를 연속적으로 해 나가기 어려워 전문성 있는 공무원을 육성하기 위해 일반직 형태로 뽑게 됐다”며 “법학전문대학원 졸업생이 변호사 시장에 쏟아지는 등 공급이 많아진 것도 고려했다”고 말했다. 지난해 9월 뽑은 첫 공채 때는 6급 변호사는 7.3대1, 7급 회계사는 4대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유대근 기자 dynamic@seoul.co.kr
2016-04-19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가정이 행복한’ 관악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전통시장에서 착한소비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교육부 공모 평생학습도시 선정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온라인 개학 55개국과 공유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