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진자 방문 업소도 안심하세요”

‘코로나 사투’ 소상공인·농가 지원 팔 걷은 지자체

하천변 고장 난 철봉 서대문엔 없습니다

홍제·불광천변 운동시설 신속 보수 업체와 계약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서대문구는 하천변 운동시설에 대한 신속한 유지 보수를 위해 전문 업체와 계약을 맺었다고 22일 밝혔다.

서대문구 홍제천·불광천변에는 5개 업체가 제작한 182대의 운동시설이 설치돼 있다. 기존에는 운동시설이 고장 나면 각각 설치 업체가 수리를 해 왔다. 하지만 이들 업체는 전국을 대상으로 영업을 하는 데다 수리를 위해 건별로 계약서류들이 필요해 기구를 고치는 데 시간이 오래 걸렸다. 이에 서대문구는 유지 보수만을 위한 전문 업체와 연간 단가 계약을 맺었다.



구 관계자는 “보다 빨리 운동시설을 수리할 수 있게 됐다”며 “고장 난 운동시설을 발견하면 구청 안전치수과(02-330-1777)로 연락하면 된다”고 말했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18-05-23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뽀송뽀송 행복…빨래방 봉사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에너지 절약 실천하는 양천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아이스팩도 재활용하는 강동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강서·LG 구립어린이집을 부탁해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