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흘간 강남 전체가 극장

26일 강남페스티벌 팡파르

돼지열병 우려에도 중대본 안 꾸린 행안부 왜?

주무부처 농식품부 대처 능력있다 판단

지자체도 포괄적 네거티브규제 전환

이 총리, “규제 그대로 두는 건 혁신 포기”

중증장애인 경력 25명 선발

일반행정·토목 등 다양한 분야 임용 예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인사혁신처는 2019년 중증장애인 국가공무원 경력경쟁채용시험 최종 합격자 25명을 사이버국가고시센터(gosi.kr)에 25일 발표했다.

중증장애인 경력경쟁채용시험은 상대적으로 취업이 힘든 중증장애인의 공직 진출 기회를 확대하고자 인사처가 2008년부터 시행하고 있다. 올해까지 모두 284명을 공무원으로 임용했다. 올해 시험에는 31명 모집에 221명이 응시했다. 서류전형과 면접시험을 거쳐 25명을 최종 선발했다. 평균 경쟁률은 7.1대1이다. 직급별로는 7급(연구사 포함) 4명, 8급 1명, 9급 20명이다. 이들은 일반행정과 정보관리, 관세, 토목, 산림자원 등 다양한 분야에 임용될 예정이다. 장애 유형별로는 지체장애인이 16명(64%)으로 가장 많고 뇌병변 5명(20%), 신장 3명(12%), 청각 1명(4%) 순이다.

류지영 기자 superryu@seoul.co.kr

2019-07-26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화성살인사건 용의자 이씨, 경찰 추궁에 한 말이

화나면 매우 난폭… 아내·아들 폭행도 20세 처제 성폭행 뒤 둔기로 때려 살해 봉지 등으로 여러 겹 싸 야적장에 유기 “계획적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아침 7시, 청소대장이 뜬다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내년 5월, 성북에 문화공간 선다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상수도 현대화 3300억 투입 협약

이철우 경북도지사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