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 전국 첫 전동 킥보드 주차시설 설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서초구는 전국 최초로 전동 킥보드 주차존을 시범 설치한다고 17일 밝혔다.

최근 공유 전동 키보드를 무질서하게 보도에 주차하는 일이 늘면서 시민 불편이 제기되고 있다. 구는 안전한 보행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전동 킥보드 이용이 많은 지하철역 주변 50곳에 주차구역을 시범 설치한다. 강남역, 양재역 등 주요역 인근에 보행에 방해가 되지 않는 장소를 선정했다. 앞서 구는 서초경찰서, 방배경찰서, 전동 킥보드 운영업체 6곳과 공동으로 업무협약을 맺었다. 주차존을 설치하기 전에 질서유지 업무를 담당할 기관들과 협력체계를 구축한 것이다. 구는 전동 킥보드 이용에 따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민간 운영업체와 공동으로 중앙정부에 규제 샌드박스를 신청할 방침이다. 이번 전동 킥보드 주차존 시범설치 운영 결과를 토대로 효과 분석을 통해 개선안도 마련한다.

이민영 기자 min@seoul.co.kr

2020-02-18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통장들 ‘가치 소비’ 의기투합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율 휴업 다중시설 100만원 지원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4·19혁명 온라인 국민문화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마스크 봉제공장 찾은 구청장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