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생 학교에서 아침 먹자… 김동연이 김은혜 공약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노량진역 주변을 뉴욕 허드슨 야드처럼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농가소득 안정화’ 씨 뿌린 인제… 농업 위기 속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한미일 외교장관 공동성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Joint Statement by Secretary of State Antony J. Blinken, Japanese Minister for Foreign Affairs Hayashi Yoshimasa, and Republic of Korea Minister of Foreign Affairs Park Jin The United States, the Republic of Korea (ROK), and Japan strongly condemn recent Democratic People’s Republic of Korea (DPRK) ballistic missile launches, commit to strengthen trilateral cooperation towards the complete denucleariz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and full implementation of relevant United Nations Security Council (UNSC) resolutions, and underscore continued openness to meeting with the DPRK without preconditions. The United States, the ROK, and Japan express deep concern about the May 25 DPRK launches of an intercontinental ballistic missile and shorter-range ballistic missiles. The DPRK has significantly increased the pace and scale of its ballistic missile launches since September 2021. Each of these launches violated multiple UNSC resolutions and posed a grave threat to the region and the international community. We urge the DPRK to abide by its obligations under UNSC resolutions and immediately cease actions that violate international law, escalate tensions, destabilize the region, and endanger the peace and security of all nations. In response to the DPRK’s unlawful and destabilizing actions, our nations executed coordinated U.S.-ROK and U.S.-Japan exercises, demonstrating our shared, unequivocal commitment to regional security and stability. These launches highlight the importance of further strengthening the U.S.-ROK and U.S.-Japan alliances to ensure peace, security, and prosperity in the Indo-Pacific region. Our nations are also committed to advance trilateral security cooperation. The United States reaffirms its steadfast commitments to the defense of the Republic of Korea and Japan, including extended deterrence. In spite of 13 Security Council members’ support, we deeply regret that the UNSC failed to adopt a resolution in response to the DPRK’s blatant and repeated violations of UNSC resolutions. We reaffirm our commitment to further strengthen our coordination with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o urge the DPRK to cease its unlawful activities and instead engage in dialogue. We stress that a path to serious and sustained dialogue remains open and urge the DPRK to return to negotiations. We express our deep concern at the grave hardship the people in the DPRK are experiencing, including due to the ongoing outbreak of COVID-19, and hope the DPRK will respond positively to international offers of assistance. We also reaffirm the importance of achieving a swift resolution to the abductions issue. [비공식 번역본] 한미일 외교장관 공동성명 한미일은 최근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들을 강력히 규탄하고,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관련 유엔 안보리 결의들의 완전한 이행을 향한 3자간 협력을 강화하기로 약속하며, 전제 조건 없이 북한과 만나는 데 대해 지속적으로 열린 입장임을 강조한다. 한미일은 5.25. 북한이 ICBM 1발 및 더 짧은 사거리의 탄도미사일들을 발사한 데 대해 깊은 우려를 표명한다. 북한은 2021년 9월 이래 탄도미사일 발사 빈도와 규모를 크게 증가시켜왔다. 이러한 탄도 미사일 발사는 다수 유엔 안보리 결의의 위반이며, 지역 및 국제사회에 중대한 위협을 야기하였다. 우리는 북한이 유엔 안보리 결의상의 의무를 준수할 것과, 국제법을 위반하고 긴장을 고조시키며 역내 불안정을 야기하고 모든 국가의 평화와 안보를 위협에 빠트리는 행위를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 북한의 불법적이고 불안정을 야기하는 행동에 대응하여, 역내 안보와 안정에 대한 공동의 분명한 의지를 시현하는 조율된 한미 및 미일 훈련을 실시하였다. 이러한 탄도미사일 발사는 인도 태평양 지역의 평화, 안보 및 번영을 보장하기 위하여 한미 및 미일 동맹을 더욱 강화해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는 점을 보여준다. 우리는 또한 3국간 안보 협력을 진전시켜 나가기 위한 의지를 가지고 있다. 미국은 확장 억제를 포함한 한국과 일본에 대한 확고한 방위 공약을 재확인하였다. 13개 안보리 이사국의 지지에도 불구하고 유엔 안보리가 북한의 노골적이고 반복적인 안보리 결의 위반에 대응한 결의를 채택하지 못한 데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한다. 우리는 북한이 불법적인 행동을 중단하고 그 대신 대화에 나올 것을 촉구하기 위한 국제사회와의 공조를 더욱 강화한다는 공약을 재확인한다. 우리는 진지하고 지속적인 대화를 향한 길이 여전히 열려있음을 강조하며, 북한이 협상으로 복귀할 것을 촉구한다. 우리는 코로나19 확산 등으로 인해 북한 주민들이 겪고 있는 심각한 고난에 대해 깊은 우려를 표하고, 북한이 국제사회의 지원 제의에 긍정적으로 호응하기를 기대한다. 또한, 우리는 납치자 문제의 신속한 해결의 중요성을 재확인한다. 끝.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중랑 면목7동 주민센터, 42년 만에 재건축

류경기 구청장, 지난달 착공식 행정·복지·문화 복합청사로

김동연, 취임식 없이 재난·비상경제 대응조치로 업무

‘경기도 비상경제 대응조치 종합계획’ 1호 결재

“필요할 때 옆에서, 눈비 맞으며 손잡은 화천군수

최문순 강원 화천군수 발전 계획 남은 30% 4년 간 완수 대학생 무상교육·노인 복지 강화 산천어축제, 개최 전제로 구상 중 부대 이전 부지에 산단 유치 협의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