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활짝 웃을 수 있어요”… 서울, 전국 최초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경북 군위, 내년 7월부터 대구 편입… 통합신공항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군산 앞바다서 발굴된 유물, 왜 목포에 보관해야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고사리손으로 우리 농산물 수확해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수확철 맞아 5일 어린이 고구마·땅콩 수확 체험 행사 열어 -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고구마·땅콩 수확철을 맞아 5일 전북 완주군 국립식량과학원에서 ‘어린이 고구마·땅콩 수확 체험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관내 이튼유치원 원아와 인솔 교사 50여 명을 초대해 고구마와 풋땅콩을 직접 수확하고 맛보는 시간을 가졌다.


 고구마는 신품종 ‘호풍미’, ‘소담미’를 비롯한 12품종을, 땅콩은 신품종 ‘해올’, ‘탐실’을 비롯한 8품종이 소개됐다.


 어린이들은 직접 캔 고구마를 보며 신기해하고, 갓 수확한 땅콩을 고사리손 가득히 담아보며 수확의 기쁨을 만끽했다.


 국립식량과학원은 해마다 자체 개발한 밀, 콩, 감자, 등 밭작물 19작물 142품종을 품종전시용 재배지에 심어 방문객에게 품종 특성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에 참가한 이튼유치원 윤선주 원장은 “고구마, 땅콩도 품종별로 색과 모양이 조금씩 다르다는 사실을 아이들이 체험을 통해 알 수 있었다.”라며 “이런 의미 있는 현장 체험 활동이 계속 이어지기를 바란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기술지원과 정명갑 과장은 “상반기 감자 수확 체험에 이어서 이번 고구마·땅콩 수확 체험으로 아이들에게 우리 농산물의 소중함과 좋은 추억을 선사할 수 있어서 뿌듯했다.”라고 전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경부선·47번 국도 지하화 추진… 두 동강 난 군

하은호 시장 ‘자부심 가질 수 있는 군포시’ 청사진

이천에는 시장실이 두 곳, 농촌 마을까지 찾아가 민

김경희 시장 ‘시민 중심 행정’

시내버스 신설, 주민들 만족… 신길뉴타운 7년 숙원

최호권 구청장, 6713번 시승 여의도~홍대 ‘황금 노선’ 연결 출퇴근 시간 배차간격 더 늘려 뉴타운 입주민 교통편의 향상

금천청소년센터에 ‘민원해결사’ 구청장이 떴다

‘찾아가는 현장구청장의 날’ 운영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