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태용 “세계 최대 고인돌 몰라서 훼손 죄송”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233억짜리 잡초 키우나… 폐허로 변한 군위 위천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음성, 산단에 어린이집·체육관… 노동자 삶의 질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사장님, 14일 우리도 쉬는 거죠?…전국 고속도로 통행료 없이 달려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임시공휴일 지정… “내수 진작 기대”

올해로 70주년을 맞는 광복절의 전날인 오는 14일(금요일)이 임시공휴일로 지정된다. 이로써 광복절 연휴는 14일부터 일요일인 16일까지 사흘간 이어진다.

정부는 4일 청와대에서 박근혜 대통령 주재로 국무회의를 열어 이런 내용의 ‘광복 70주년 계기 국민 사기 진작 방안’을 확정하고 다음 국무회의가 열리는 11일 최종 의결할 예정이다.

박 대통령은 이날 “관계 부처들은 광복 70주년 축하 분위기 조성과 내수 진작을 위해 오는 14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하는 방안을 준비하길 바란다”며 “또 외국 관광객 유치와 국내 소비 활성화를 위해 ‘코리아 그랜드 세일’도 조기에 확대 시행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관공서는 쉬지만, 민간 기업은 자율적으로 휴일 여부를 결정한다. 정부는 지역 관광 활성화를 위해 14일 하루 동안 10개 민자고속도로를 포함한 전국에 있는 모든 고속도로의 통행료를 면제하기로 했다.

일반 차로에서는 통행권만 제시하면 무료 통과할 수 있으며, 하이패스 차로에서는 요금 징수 시스템을 정비해 통행료가 징수되지 않는다. 혜택을 누리는 차량은 600만대 이상이고, 그 액수는 159억원 정도로 추산된다.

●‘코리아 그랜드 세일’ 14일부터 사흘간

또 코레일은 만 28세 이하를 대상으로 판매하는 패스형 철도여행 상품인 ‘내일로’ 가격을 8일부터 24일까지 50% 할인한다. 아울러 주요 백화점과 호텔·식당 등 150개 업체가 할인 행사에 참여하는 제6회 코리아 그랜드 세일을 일주일 앞당겨 14일부터 사흘에 걸쳐 실시하고 참여 업체도 확대하기로 했다.

김경운 전문기자 kkwoon@seoul.co.kr
2015-08-05 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역대급 폭우에도 침수 0건… 양천의 ‘유비무환’

신월배수장 1시간 100㎜ 비 견뎌 이기재 구청장 선제적 안전 대응 공무원·자원봉사자 지원도 큰몫

“국공립 어린이집 50%”… 격이 다른 은평 돌봄[

공공보육 파수꾼 김미경 구청장 ‘90번째 구립’ 솔숲어린이집 개원 2023년까지 6곳 추가 개원 목표 보육교사 확충 등 질적 성장 총력

서대문 불편 사항, 구청장에게 문자 하세요

민원용 직통 문자 서비스 운영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