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뉴스’ 책 읽는 총리, 전쟁 신호탄?

다독가로 알려져… SNS에 독후감도

생태·평화경제 잇는 순천표 혁신

25~27일 전남 순천서 균형발전박람회

2030 여군 느는데… 분만병원 전무한 접경지

2025년까지 군부대 이전 대안으로

지방공무원 9급 시험 15일 서울 등 전국 동시 실시

17개 시도 444개 시험장에서 시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쟁률 작년 19.3대 → 올해 10.4대1
서울과 중복 접수 못해 경쟁률 급감

2019년도 지방공무원 9급 공개경쟁임용시험이 오는 15일 서울을 포함한 전국 17개 시도 444개 시험장에서 동시에 실시된다. 올해 시험 평균 경쟁률은 10.4대1로 지난해 경쟁률 19.3대1보다 크게 낮아졌다.

행정안전부는 이와 같은 내용의 지방공무원 9급 시험 요강을 12일 공개했다. 올해 선발인원은 모두 2만 6934명으로 지난해(1만 6585명)보다 6934명 늘었다. 하지만 지원자는 24만 5677명으로 지난해(32만 799명)보다 7만 5122명 줄었다. 평균 경쟁률도 10.4대1로 급감했다. 올해부터 서울시가 다른 16개 시도와 같은 날짜에 시험을 치르면서 공무원시험 수험생들이 중복 접수를 할 수 없게 돼 경쟁률이 떨어진 것으로 보인다고 행안부는 설명했다.

직군별 경쟁률을 보면 행정직군 12.7대1, 기술직군 7.1대1이다. 지역별로는 울산이 20.7대1로 가장 높았고 대구 20.4대1, 대전 17.7대1 순이었다. 반면 인천은 6.4대1로 경쟁률이 가장 낮았고 충남 6.9대1, 충북 7.9대1 등이었다. 연령별로는 20~29세가 전체의 58.3%(14만 3301명)를 차지했다. 고등학생으로 추정되는 19세 이하 지원자가 2819명, ‘인생 2모작’을 준비하는 50대 이상 지원자도 1796명이었다.

지원자 가운데 여성 비율은 56.5%(13만 8857명)로 지난해 57.1%보다 조금 낮아졌다. 필기시험 결과는 다음달 10~26일 각 시도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된다.

류지영 기자 superryu@seoul.co.kr
2019-06-13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커튼머리’ 고유정, 울먹이며 판사에게 한 말

전남편을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한 혐의로 재판을 받는 고유정(36)이 법정에서 직접 말할 기회를 달라며 울먹였다. 취재진 앞에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양천 다문화공동체 ‘맛있는 소통’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구민 행복 노래하는 힐링캠프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한옥·한복·한글은 종로 상징어”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일일 바리스타 된 구청장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