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청 “지식재산청 전환”… 문체부·과기부 “용어 독점

[관가 인사이드] 특허청 이름 바꾸기 ‘제자리걸음’

이해찬 “총선 끝나면 공공기관 지방 이전 시즌2”

민주, 올 초 文대통령 언급 이후 공식화

“일손 부족 농가 돕자”… 가뭄에 단비 된 충북 ‘생산적

충북 지자체 ‘일손봉사’ ‘일손지원단’ 성과

장덕천 부천시장 “반도체기업 온세미컨덕터 회장에 “대장동 산업단지 관심 가져달라”

부천 도당동 소재 직원 1500명… 근무시설 증설가동 연 1조원대 매출 기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장덕천(가운데) 부천시장과 키이스 잭슨(왼쪽서 두번째) 온세미컨덕터 회장이 마주보고 환담하고 있다. 부천시 제공

장덕천 경기 부천시장은 지난 18일 시장 집무실에서 키이스 잭슨 미국 온세미컨덕터 회장과 강병곤 온세미컨덕터코리아 대표를 면담했다.

19일 부천시에 따르면 온세미컨덕터는 1672억원을 들여 부천공장 제조시설을 2만 6000㎡에서 3만 6000㎡로 증설하고 본격 가동에 들어갔다. 이번 공장 증설로 올해 말까지 완제품 매출 1조원과 200명의 추가 일자리 창출을 기대하고 있다. 키이스 회장의 부천 방문은 부천공장 증설에 따른 것이다.

키이스 회장을 면담한 자리에서 장 시장은 “온세미컨덕터의 산업인프라와 풍부한 R&D 고급인력을 활용해 앞으로도 성공적인 사업이 계속되기를 기원한다”며, “부천시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대장동 3기 신도시 내 산업단지를 조성 중이니 관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부천시가 투자환경을 적극 개선하고 행정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키이스 회장은 “부천시 지원으로 이번 온세미컨덕터 부천공장 증설을 완료한 데 감사드린다”며, “부천공장 생산능력은 온세미컨덕터에서 운영 중인 세계 어느 공장보다 우수하고 앞으로도 투자를 더욱 강화해 세계시장에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 증설로 8개라인 기준으로 생산능력 50%가 늘어나 올해 완제품 기준 1조원 매출을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온세미컨덕터코리아 부천 공장은 TV와 LCD, 모바일 전력용 반도체(비메모리 분야) 회사로 직원 1551명이 근무하고 있는 대기업이다. 공장은 도당동에 위치하고 있으며 16개동으로 3만 2000㎡ 부지에 연면적 6만 6000㎡ 규모다. 지난해 매출은 5087억원에 달한다.

2005년 수출 5억불탑을 수상한 바 있다. 2008년에 바른 외국기업상 최우수상을 수상하고 한국 최고의 일하기 좋은 기업 대상,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 기업에 선정됐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재산 4조’ 90세 회장 득남…40대 부인 보니

국제 자동차 경주대회인 포뮬러 원(F1)을 2017년까지 이끌었던 버니 에클스턴(90)이 90세에 아들을 얻을 예정이다.미국 CNN은 4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넉달간 급여 30% 반납한 구청장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더 필요한 곳에 양보합시다”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학원 자발적 휴원 땐 100만원 지원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강북 전통시장은 ‘배달’ 됩니다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