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흘간 강남 전체가 극장

26일 강남페스티벌 팡파르

돼지열병 우려에도 중대본 안 꾸린 행안부

농식품부 월권·공포심 유발할까 신중

지자체도 포괄적 네거티브규제 전환

이 총리, “규제 그대로 두는 건 혁신 포기”

스마트 도시 안양, 전국 최초 ‘디자인 싱킹’ 기법으로 시민의견 수렴

사업 예정 지역 4곳에 QR코드 표지판 설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징검다리가 설치될 예정 지역인 안양천 변 QR코드 표지판. 안양시 제공

경기도 안양시는 전국 최초로 ICT 기술을 접목한 ‘디자인 싱킹’ 기법을 도입해 시민 의견 수렴에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이는 디자인적 사고를 기반으로 문제를 풀어내고 창의적 혁신을 요구하는 기법을 의미한다.

시는 안양천 편의시설을 설치를 위해 이 기법을 활용 사업 초기단계부터 시민들의 참여를 이끌어 낼 방침이다. 이를 위해 최근 안양천변 4곳에 QR코드 표지판을 설치하는 공사를 마쳤다. 시민들은 스마트폰으로 QR코드를 스캔해 ‘안양천 현장에서 답해줘’에 접속해 설문조사에 응하고 의견도 제안할 수 있다. 조사결과는 해당 사업을 추진하는데 반영한다.

설문조사 대상사업은 10월 추진예정인 안양대교 옆 징검다리 설치와 내년에 실시할 안양천 체육시설 주변 공중화장실 신설 등 2건이다. 사업 예정 지역 4곳에 QR코드표지판을 설치했다. 지난 18일 현재 200여명이 조사에 참여했다. 이번 설문조사는 직접적으로 시설물을 이용하는 시민의 다양한 생각을 수렴하고, 소셜네트워크서비스(NS)처럼 별도 회원가입 필요 없이 누구나 자유롭게 의견을 전달하는 장점이 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사업 초기부터 시민 의견을 수렴하는 것은 중요하다”며 “‘디자인 싱킹’기법 및 QR코드를 활용한 의견청취 영역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혔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화성살인사건 용의자 이씨, 경찰 추궁에 한 말이

화나면 매우 난폭… 아내·아들 폭행도 20세 처제 성폭행 뒤 둔기로 때려 살해 봉지 등으로 여러 겹 싸 야적장에 유기 “계획적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아침 7시, 청소대장이 뜬다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내년 5월, 성북에 문화공간 선다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상수도 현대화 3300억 투입 협약

이철우 경북도지사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