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시장은 들었다… 그러자 부드러워졌다는 소리를 들었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3선 안 나설 것”… 원희룡 지사 대권 도전 시사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양승조 충남지사 “월 15만원 유럽식 사회주택으로 양극화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강동 성내전통시장 숙원 ‘두 토끼’ 잡을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8면 공영주차장 완공 주차난 대폭 해소
이용 늘어 상권 회복·지역경제 활력 기대


지난달 25일 준공식을 가진 성내전통시장 공영주차장.
강동구 제공

서울 강동구가 전통시장을 이용하는 주민들의 불편사항으로 늘 첫손에 꼽혔던 주차난 해소를 위해 성내전통시장에 공영주차장을 조성했다.

공영주차장은 총 예산 87억원이 투입됐으며 987㎡(약 299평) 부지에 주차 면수 28면 규모로 조성됐다. 강동구는 성내전통시장 공영주차장 건립에 2015년 중소벤처기업부와 서울시 공모사업으로 선정돼 국비와 시비를 지원받았다. 같은 해 10월 투자심사를 완료하고 2016년 11월부터 2017년까지 토지와 건물에 대한 계약 및 등기를 마친 후 2018년 12월 건축물 철거공사를 완료하고 지난달 주차장 조성을 완료했다.

구는 효율적 관리와 향상된 주차 서비스 제공을 위해 무인 관제 시스템으로 운영할 계획으로 지난달 25일 준공식을 열었다. 시장 상인, 지역주민 등이 참석해 성내전통시장의 새 출발을 축하했다. 준공식은 코로나19로 인한 거리두기를 감안해 식전공연을 생략하고, 사업추진 경과보고, 유공상인 표창, 준공 세리머니 순으로 진행됐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성내전통시장 공영주차장 조성으로 주차불편이 대폭 해소돼 전통시장을 찾는 발걸음도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며 “코로나19와 상권변화로 어려움을 겪는 시장 상인들에게 힘이 되고 지역 경제도 살아나도록 환경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성내전통시장은 천호대로162길 일원에 있으며 농산물, 수산물, 정육 잡화, 식료품 등 다양한 상품을 파는 86개의 점포로 이뤄져 있다.

특히 이곳 점포 간판은 인근에 위치한 강풀만화거리와 연계해 만화적 요소가 도입됐다. 상점 이름과 상인들의 얼굴이 ‘캐리커처’로 표현돼 있어 볼거리와 즐거움을 제공해 주민들에게 인기가 높다.

심현희 기자 macduck@seoul.co.kr
2021-03-02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새들에 집 지어주고 줍깅운동회 열고… 환경보호·지구사랑

[현장 행정] 장지공원서 새집 달기 박성수 구청장 수달 등 서식 생태계의 보고 송파둘레길 조류 번식 돕고 주민들의 힐링공간 조성 석촌호수에선 달리며 쓰레기 줍기 펼쳐

강서 R&D 중심 지식산업도시로 첫발

마곡동 통합신청사 설계 국제 공개모집 새달 21일까지 접수… 7월 당선작 선정

보육이라면 노원… 최적 보육환경 조성 촘촘히

어린이집 노후시설 개선 등에 310억 지원 원장 346명에겐 직무수당 주고 책임 강화 오승록 구청장 “부모 부담 덜고 신뢰 향상”

복지관·협동조합·청년센터… 1인 가구 지원에 똘똘 뭉친 광

기관 8곳, 사회적 고립·고독사 예방 협약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