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보, 이번 설엔 화재 경보기·소화기 선물할까요

[관가 블로그] 소방청,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강조

사계절 내내 ‘배려’가 앉은 광진 버스정류장

한파·혹서 대비 냉·온열의자 시범 운영

농촌진흥청, 태풍 ‘타파’ 피해 과수원서 일손 도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24일 경남 거창 사과 과수원 찾아 과수 정리 · 현장기술지원 진행 -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제13호 태풍 ‘링링’에 이어 많은 비와 강한 바람을 동반한 제17호 태풍 ‘타파’로 벼와 과수 등 수확 예정인 농작물에서 추가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긴급 일손 돕기를 실시하며 현장 지원에 나섰다.
긴급 편성한 농촌진흥청 직원 20명은 24일 경남 거창군 고제면에 위치한 사과 과수원을 찾아 피해 현장을 살피고, 농가경영 손실을 줄이기 위해 떨어진 과일을 정리·분류하고 쓰러진 나무를 세우는 작업을 했다.
이날 일손 돕기는 경상남도 농업기술원, 거창군농업기술센터 관계관 60여 명도 함께 했다.
일손 돕기에 나선 과수 전문가들은 강한 바람으로 부러지거나 찢어진 나뭇가지를 잘라낸 뒤 적용약제를 발라주는 등 나무의 자람을 원래대로 되돌리기(생육회복) 위한 기술지원을 실시했다.
또한 태풍 피해를 입은 과수농가의 현장 목소리를 들으며 우선 적용이 필요한 기술적 대책과 발생 우려가 있는 병해충과 방제 방법 등을 설명했다.
농촌진흥청 재해대응과 정준용 과장은 “이 달 들어 큰 태풍 2개가 우리나라를 지나감에 따라 수확기를 앞둔 농작물 피해가 커 빠른 현장 복구와 농작물 피해 최소화를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참고자료] 태풍 ‘타파’ 피해 일손 돕기 추진 개요
[문의] 농촌진흥청 재해대응과장 정준용, 고창호 지도사 063-238-1044
2019-09-24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신격호 빈소 나타난 ‘37살 연하’ 사실혼 서미

롯데그룹 창업주 신격호 명예회장이 별세한 19일 빈소가 차려진 서울 아산병원에서는 그룹 관계자들이 모여 조문객을 맞았다. 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QR코드만 찍으면 명절 준비 끝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명절엔 전통시장 이용해요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삶의 질 높이는 ‘녹색 인프라’

이성 서울 구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