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민주로 기울었다… 전반기 의장에 민주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강원, 마이셀 등 3社 507억원 투자 유치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정조대왕과 소통하실 분 금천 오세요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팔영대교’ 퇴짜 맞은 여수·고흥 연륙교…국토지리정보원 이례적 부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남 고흥군 영남면과 여수시 화정면 적금도를 잇는 연륙교가 공정률 97%로 거의 다 지어졌으나, 이름 없이 다리를 개통할 수도 있게 생겼다. 전남도가 이 다리를 ‘팔영대교’로 결정해 국가지명위원회에 올렸으나 지난 22일 ‘부결’한 탓이다. 다리 이름을 놓고 고흥군은 ‘팔영대교’로, 여수시는 ‘적금대교’로 줄곧 요구해 왔던 터라 다시 이름을 결정하는 절차를 밟는 동안 두 지자체 간 갈등이 더 깊어지게 됐다.

전남도 지명위원회는 상징성과 위치, 편의성과 전남의 대표적 명산으로 상징성이 높은 팔영산을 감안해 ‘팔영대교’로 확정하고 국토교통부 소속 국토지리정보원에 지난 4월 안건을 올렸으나 부결됐다고 27일 밝혔다.



전남 여수시와 고흥군이 올해 말 개통되는 연륙교 명칭을 놓고 지역 간 갈등을 빚고 있다. 교량. 전남도가 이 다리를 ‘팔영대교’로 결정해 국가지명위원회에 올렸으나 지난 22일 부결돠면서 두 지자체 간 명칭을 놓고 갈등을 빚고 있다. 전남도 제공

국토지리정보원은 그동안 올라온 지명 등을 관행적으로 추인해 왔는데, 이번에는 협의가 필요하다며 부결시키는 이례적인 결정을 해 그 배경에 대해 관심이 쏠린다. 공교롭게도 여수지역 이용주 국회의원이 국토지리정보원장을 면담하고 난 후 2~3일 뒤에 ‘부결’ 결정이 통보돼 로비 의혹도 나온다. 국토지리정보원 관계자는 “이 의원이 원장과 만난 것은 사실이지만, 지명은 국가지명위원회가 하는 것이라 우리는 그대로 통보만 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고흥군 사회단체들은 “국토부의 이번 결정은 절대 수용할 수 없고 우리도 국회의원을 대동해 항의 방문을 할 것이다”고 말했다.

전남도는 “도에서 올린 이름을 부결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국토부는 두 지자체가 합의안을 도출하라고 하는데 가능할지 난감하다”고 말했다.

국토부가 공사 중인 이 연륙교는 길이 2.98㎞(교량 1340m), 폭 16.2m로 2700억원을 들여 2004년 11월 착공, 오는 12월 31일 완공 예정이다.

무안 최종필 기자 choijp@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서대문 불편 사항, 구청장에게 문자 하세요

민원용 직통 문자 서비스 운영

구민 찾으면 직접 가는 ‘직통’ 양천구청장 [현장

‘직접 소통’ 이기재 구청장 파리공원 놀이터 새 모래 교체 모세미공원 손 씻을 수도 해결 18개동 민원 194건 모두 살펴

마포, 누구나 안심하고 아이 키우는 ‘보육 천국’

보육 청사진 밝힌 박강수 구청장 어린이집 원장 80여명과 토크쇼 “출산·영유아 관리 등 원스톱 지원” 다양한 실내외 체험시설도 설치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