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직기강 고삐…음주운전 1차례 적발도 감봉

오늘부터 공무원 징계령 개정안 시행

대구·경북 손잡고 신남방시장 공략

27일 자카르타서 공동사무소 개소

김부겸 정치 생명, 이낙연 총리 손에 달렸다?

‘김해신공항 재검증’ TK 민심 흉흉

김인제 서울시의원 “고교 야구 지원 강화로 한국 야구 밑거름 만들 것”

우신고 야구부 창단 기념행사 참석, 창단 축하 메시지 전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축사하는 김인제 서울시의원

김인제 서울시의원(구로4, 서울시의회 도시계획관리위원회 위원장)은 지난 23일 구로구 우신고등학교 대운동장에서 열린 야구부 창단 기념행사에 참석, 야구부 창단을 축하하고 선수단을 격려했다.

우신고 명예졸업생이자 명예 동문인 김 의원은 이날 행사에 학생들과 함께하고 고교 야구가 살아야 대한민국 야구가 산다며 선수단 및 코치스태프를 격려하고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 자리에서 김 의원은 “우신고 야구부가 과거 팀 해체의 아픔은 있었지만, 항상 최선을 다하는 선수단으로서 야구를 사랑하는 모든 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전하고, 나아가 자랑스러운 우신고의 명예를 드높일 수 있도록 열심히 해주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지난 1979년 만들어진 우신고 야구팀은 약 2년 남짓한 기간 동안 활동을 하다 팀이 해체된 바 있다. 팀 해체 후 각고의 노력 끝에 39년 만인 지난 3월 5일 우신고 야구부는 재창단 되었다.

시구하는 김인제 서울시의원

다시 창단된 우신고 야구부를 축하하기 마련된 이날 행사에는 야구부를 포함 전체 학생들이 모여 체육대회를 함께하며 창단을 축하하고 기념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 의원은 축사를 통해 “요즘 선수부족 등으로 인해 팀이 해산되는 등 학교 운동부가 많이 침체되어 있는데, 서울시와 시교육청 및 구로구 등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선수 육성 등 고교 야구 지원을 강화하고 이를 통해 한국 야구 발전의 밑거름으로 만들 것”이라고 전했다.

더불어 “한국 최초의 돔형 야구장인 고척스카이돔이 있는 구로구에 우신고 야구부 창단을 계기로 야구도시 구로구라는 새바람이 일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고유정 쓰레기봉투 버리며 냄새 맡는 모습 포착

‘제주 전 남편 살해사건’ 피의자 고유정(36·구속)이 제주도에서 종량제봉투를 버리고 자신의 스카프 냄새를 맡는 모습이 범행…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삶의 질 높은 은평구로”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스마트 경남’ 도정 공백 지운다

김경수 경남도지사 취임 1년

“당신 이야기가 도봉을 바꿉니다”

이동진 구청장의 ‘목요 데이트’ 소통

혁신에 영감 준 ‘중랑마실’

[민선 7기 1년] 류경기 중랑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