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수성알파시티에 자율주행 셔틀버스

20일부터 2.5㎞ 순환도로 3대 시범운행

[단독] 모욕받는 빈곤층

기초수급 신청 때 ‘가족해체 제3자 인증’ 요구

‘광주형 일자리’ 본격 출범

광주시·현대차 합작법인 오늘 윤곽

이동현 서울시의원 “청년과 지역주민이 함께 고민하는 무중력지대 필요”

‘무중력지대-성동’ 조성간담회 참석해 지역과 어울리는 공간 필요 강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의회 행정자치위원회 이동현 의원(더불어민주당, 성동1)은 지난 15일 서울시 청년청이 주관한 성동구 무중력지대 조성간담회에 방문해 관계자들과 지역 청년 및 주민들을 만나 의견을 나눴다.

이날 릴레이 간담회에는 서울특별시 청년청 주관으로 성동구청 관계자들의 ‘무중력지대-성동’에 대한 경과보고와 지역내 청년들과 조성에 대한 의견교류 등이 마련됐다. 무중력지대는 서울시 청년기본조례에 근거해 청년의 활동을 지원하고 보장하는 장소로 서울시 청년정책의 목적을 달성할 수 있도록 조성된 공간을 말한다.

1부 행사는 성동구 무중력지대 건립예정지를 지역 청년 및 주민들과 방문하여 성동구 무중력지대가 어떻게 건립될 것이며 조성부지가 어떻게 활용될 것인지에 대한 자치구 담당자의 발표가 있었다. 2부 행사는 문유진 양천구 무중력지대 센터장의 운영사례 발표 후 질의응답의 시간을 가졌다.

이 의원은 “서울시의회 청년특별위원장으로서 특별히 성동구 무중력지대가 조성되는 일이 감격스럽다“며 ”서울시에 조성될 무중력지대 중 지역사회에 녹아드는 무중력지대가 조성될 수 있도록 지역 청년 및 주민, 관계 공무원들과 꾸준히 소통해 나가겠다”고 앞으로의 계획을 밝혔다.

끝으로 이 의원은 “청년 정책의 고도화, 내실화, 다각화가 필요한 것이 사실이다“며 ”서울시의회에서도 깊이 있는 고민을 하겠다”고 말하며 행사를 마무리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현대가 며느리’ 노현정 5개월만에 포착된 근

정대선 현대비에스앤씨 사장의 부인 노현정 전 아나운서가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부인 고 변중석 여사의 12주기인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500만 그루, 마포의 미래 심는다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성동 아이디어 빛나는 소셜벤처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과기부, 과천 떠나 ‘세종 시대’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팔당댐 물안개공원에 허브섬”

신동헌 경기 광주시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