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 산업을 품은 서초 청년

카이스트 멘토링 ‘취업스쿨’ 수료식

부인이 운영하는 어린이집 예산 슬쩍 올린 전남도의원

한근석 의원, 사립 어린이집 지원 늘려

김화숙 서울시의원 “서울시 직영 및 위탁병원 청소노동자 휴게시설, 몇 년째 제자리걸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병원 내 청소노동자의 휴게 환경을 개선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몇 년째 계속되는 가운데 서울시 직영 및 위탁병원의 청소노동자 휴게시설조차 제자리걸음인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시의회 김화숙 의원(더불어민주당·비례)은 지난 13일 진행된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행정사무 감사를 통해 서울시 직영 및 위탁병원의 현장방문 사진을 직접 띄우며 질타했다.

김 의원은 “처음 들어가는 입구부터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며 “병원의 청소노동자 휴게실은 병원 지하 주차장 한 쪽에 환기도 안 되고 햇볕이 들어오지 않는 곳이 대부분이었다. 직원의 근무환경 개선을 외치면서 정작 그 직원에 청소노동자는 제외하는 것인가”라며 반문했다.

또한 일반 직원 휴게실과의 비교를 통해 “모두 병원을 위해 일하는 사람들인데, 이렇게 차이가 나서야 되겠는가?”며 “청소노동자 역시 병원을 위해 일하고 있음을 잊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그는 “1년에 한두 번이 아니라 적어도 분기별 1번이라도 청소노동자 휴게공간을 직접 방문하여 그들의 말을 직접 들어보는 적극적인 소통을 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보라매병원은 향후 청소 노동자를 용역이나 위탁이 아닌 직접 고용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건모 또 다른 피해자? “주먹으로 얼굴과 배를

“성폭행 피해자 힘 실어주려 나섰다”가수 김건모(51)씨의 성폭행 의혹을 제기한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 과거 유흥업…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쪽방 외풍 막아요”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안전 경영 인증받은 종로 공사장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사회적경제활성화 우수상

이성 서울 구로구청장

경북-전남 상생교류협약 체결

이철우(오른쪽) 경북지사와 김영록 전남지사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