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생계자금 시기’ 항의받은 권영진 대구시장 실신

“왜 현금 지급 않나” 민주 시의원과 마찰

이재명 “부천 빼고” 재난소득 검토에 부천시장 “제 잘못

장덕천 시장 공개 반대했다가 SNS 사과하며 일단락

호남 시도지사, 방사광가속기 유치 공동건의

국립 공공보건의료대학 법제화 요구도

영등포구청장, 코로나 타격 입은 민심 살피기 주력

주말 대림중앙시장 상인들 만나 위로… 백화점·영화관 등 다중이용시설 점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채현일(오른쪽) 서울 영등포구청장이 지난 8일 영등포구 대림중앙시장을 찾아 상인들로부터 의견을 청취하고 있다.
영등포구 제공

서울 영등포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우려로 위축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선제 대응에 돌입했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8일,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신종 코로나 우려로 방문객이 줄어든 대림중앙시장을 방문, 상인들을 만나 고충을 위로했다. 이어 9일 채 구청장은 주말 유동인구가 많은 영등포역 일대 백화점, 영화관 등 다중이용시설 현장 점검에 나섰다. 채 구청장은 곳곳에 신종 코로나 안전수칙 홍보와 예방 대책이 잘돼 있는지 살피고, 관계자들로부터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채 구청장의 민심 살피기 행보는 계속된다. 채 구청장은 이날부터 민심이 오고 가는 지역 내 사랑방 역할을 하는 식당들을 찾아 주민 의견을 듣는다. 또한 영등포지하상가, 삼각지 일대를 방문해 ‘영등포사랑상품권’을 사용해 직접 물건을 구입하고 현장에서 민심을 살필 예정이다.

한편 구는 중소상공인의 자금난 해소와 경영 안정화를 위해 업체당 3억원 이내, 연 1.8%의 저금리로 지원하는 중소기업 육성기금을 당초 25억원에서 40% 늘린 35억원으로 확대한다. 소규모 영세 사업자를 대상으로 하는 68억원 규모의 특별신용보증대출을 최대 2억원까지 2.5%의 저금리로 지원한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20-02-11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연예인 노예” 150만원 고액방 몰려든 사람들

불법 촬영물로 꾀어 고액 유료회원 유치 회원들 “진짜 연예인 영상 맞냐” 물으면 주민번호·주소 등 신상정보로 신뢰 쌓아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피해 업소 재산세 감면 검토”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임대주택 청년·어르신 고루 돕는다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사회적 거리두기’ 직접 홍보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재산세 인하로 항공업계 돕는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