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지원금 신속 집행… 사무관 신의 한수

행안부 이빌립 사무관 아이디어 제시

무상교통·노면전차… 시민생활권 보장 시동

도농복합도시 화성시의 ‘교통복지 정책’

이태원 방역클라쓰 시즌2…어서 와요

[현장 행정] 손수 청소 솔 든 성장현 용산구청장

해외 입국 안양 주민 3명 코로나19 확진…총 21명으로 늘어

최근 영국, 미국, 프랑스에서 입국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 안양시는 최근 해외에서 입국한 주민 3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8일 밝혔다.

확진 판정을 받은 A(26.여)씨는 동안구 부흥동 관악현대아파트, B(35)씨는 만안구 안양1동 삼성래미안아파트, 울산 동구에 거주하는 C(27)씨는 친척 집인 안양 5동에서 자가 격리 중이다. 이들은 최근 영국, 미국, 프랑스에서 각각 입국했다.

이들은 안성, 포천, 이천의료원으로 이송됐다. A씨 가족 3명에 대해 자가격리 상태에서 진단 검사를 진행 중이다. B씨와 C씨는 가족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날 3명의 확진으로 안양지역 코로나19 전체 확진자는 21명으로 늘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정은경 “깜깜이 감염 제일 싫어”

“고위험군으로 이어질까 가장 우려”

“취약노동자 23만원씩 지원”

이재명 경기도지사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