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도 믿을 수 없는 수돗물… 정수장 23곳서 또 유충 발견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68년 낡은 친족상도례… 가족에게 ‘눈 뜨고 코 베이는’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주먹구구’ 개발에… 10년 넘게 버려진 학교용지 239곳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미래 평생교육, 강남은 온택트 대전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현장 행정] 정순균 구청장 “평생학습 새 장 열 것“

작년 175개 도시 중 평생학습 분야 1위
세계 석학 온라인 참여 시민대학 추진

지난 23일 비대면 방식으로 열린 강남구 평생학습협의회 회의에서 정순균 강남구청장이 참가자들과 토론을 하고 있다.
강남구 제공

“코로나19 시대를 맞아 평생학습 방법을 플랫폼 기반으로 한 온택트(비대면 온라인 접촉) 방식으로 바꾸고 콘텐츠 수준도 대폭 향상시켜 평생교육에 새로운 장을 열겠습니다.”(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해 행정문화를 온택트 방식으로 전환하는 강남구가 평생교육 시스템을 전면 개편한다. 지난 23일 온택트 방식으로 열린 강남구 평생학습협의회에는 정 구청장과 이수진 행정국장 등 12명이 참석해 미래 강남구의 평생교육에 대해 열띤 토론을 벌였다. 정 구청장은 “이번 회의는 올해부터 2025년까지 진행할 강남구 제3차 평생학습 중장기 발전방안을 논의하는 자리”라면서 “제3차 평생학습은 온택트 방식을 활용해 시간과 장소의 제한을 덜 받는 것은 물론 세계적으로 유명한 강사들도 참여하는 형태의 시민대학도 운영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강남구는 평생학습 분야에서 전국 최강자임에도 또 한번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지난해 전국 175개 평생학습교육도시를 대상으로 진행된 평가에서 강남구는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

특히 강남구가 올해 심혈을 기울여 추진하는 사업은 가칭 ‘강남시민대학’이다. ▲세계 석학 온라인 강연회 ▲주민연사 강연회 ▲명사특강 ▲특별강좌 등으로 구성된 강남시민대학은 현재 운영 중인 ‘강남인강’과 ‘미미위브리핑’ 등을 플랫폼으로 활용해 온택트 방식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정 구청장은 “세계 석학들로부터 직접 세계가 움직이는 방향을 들을 수 있게 되면 변화하는 시대에 좀더 기민하게 대응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주민연사 특강과 명사특강은 다른 지역에 비해 상대적으로 풍부한 강남구의 인적 자원을 활용하기 위한 계획이다. 주민이 자신의 이력과 강연 주제 등을 정리해 구청에 제출하면 심사해 강연자로 선발한다. 특히 전문 스피치코치가 주민들의 강연을 도와 좀더 수준 높은 강연이 되게 할 계획이다. 정 구청장은 “100세 시대를 살기 위해선 이제 평생 공부하고 배워야 한다”면서 “주민들에게 더 나은 프로그램을, 더 다양한 방식으로 전달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동현 기자 moses@seoul.co.kr
2021-03-01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독자 도입”… 이재명 ‘백신 무리수’?

도의회서 “감염자 늘어 극단 대책 필요” 법률적 검토 단계… “중앙 정부와 협의도” 물량·비용 부담 등 현실적으론 쉽지 않아 “어떤 식이든 백신 확보” 의지 피력인 듯

“층·면적 같은데 공시가격 20% 차이” 현장 가서 오류 찾는

[현장 행정] 공시가 재조사하는 서초구

“전문성이 먼저다”… 동대문의회 ‘Mr 쓴소리’

[의정 포커스] 이현주 동대문의회 의장

영등포서 배우는 신중년들의 디지털 평생교육

교육부 지역 평생교육 지원사업 선정 수료 후 학습형 일자리까지 연결 계획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