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라도 철거 전면중단 초강수… 이제서야 감리 매뉴얼 타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집합금지 위반 수도권 유흥주점 8곳 고발조치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초등생 23% 방과 후 ‘돌봄 사각지대’ “돌봄 기준 소득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유튜버 체험·1000권 독서… 으뜸 ‘교육 도시’ 실천하는 중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현장 행정] 방정환교육센터 조성한 류경기 구청장

디지털 디자인·로봇·코딩 공간 등 마련
진로 지도 강화·… 취학 전 책 읽기 추진도
“대입 제도·자유학년제 도입 등 변화 대비”

류경기 중랑구청장이 지난 4일 문을 연 상봉동 방정환교육지원센터에서 타운홀 미팅을 열고 온·오프라인으로 학부모들에게 중랑구 교육정책을 보고하고 있다.
중랑구 제공

“교실에서만 이뤄지던 배움이 가정과 지역사회로 확장되는 교육도시를 만드는 데 온 힘을 쏟겠습니다.”

서울 중랑구가 교육 도시로 변모하고 있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중랑의 미래를 ‘교육’에서 찾고, 교육 분야에 전폭적인 지원을 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단순히 숫자만 보더라도 2018년 학교교육경비로 38억원을 투입했다면, 올해는 70억원으로 2배 가까이 확대됐다. 서울 25개 자치구 가운데 3위에 해당하며 재정자립도 대비로는 1위다. 장학금 52억원 역시 자치구 1위다. 장학금은 5300여명의 학생에게 지원된다.

지난 4일에는 상봉동에 중랑 교육의 중심축이 될 방정환교육지원센터의 문을 열기도 했다. 이 역시 서울 자치구 가운데 최대 규모다. 류 구청장은 이곳에서 타운홀 미팅을 열고 학부모들에게 직접 교육정책을 보고하기도 했다. 류 구청장은 “교육환경 개선에 대한 주민의 열망을 담아 시시각각 바뀌는 대입제도와 자유학년제 도입과 같은 외부 교육환경 변화에 대비하는 등 교육 컨트롤타워로 센터를 운영해나가겠다”며 “성과가 나오면 센터를 하나 더 짓겠다”고 했다.

센터는 지하 2층~지상 7층, 연면적 1813㎡ 규모다. 투입된 예산은 85억원에 이른다. 센터 지하 1층은 4차 산업혁명시대에 청소년들이 재능과 꿈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메이커스페이스(디지털디자인 체험), 1인 방송실(크리에이터 체험), 로봇교육장, 멀티룸(코딩 등 4차 산업 프로그램) 등으로 꾸몄다. 지상층은 학습지원 공간 및 휴게공간으로 배치됐다.

센터에서는 학생들을 지원하는 학교 연계 프로그램과 진로·진학 프로그램뿐만 아니라 학부모를 대상으로 역량강화, 인문교양, 자녀지도, 열린대학 등도 진행해 학교에서는 채우기 어려웠던 점을 보완한다. 특히 학교생활 및 학생활동 전반에 걸쳐 대학생 멘토와 교육전문가의 정기적 관리를 통해 지역 학생들의 진로설정에 대한 방향을 제시하고 학습능력 향상에 도움을 준다.

중랑구는 또 ‘취학 전 1000권 읽기’ 사업을 통해 책 읽는 중랑 만들기에 나서고 있다. 이 사업은 뇌가 집중적으로 발달하는 시기인 영유아기에 독서습관을 형성하자는 취지로 5~7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3년 동안 1000권을 읽게 하는 프로그램이다. 류 구청장은 “책을 읽는다는 건 표현할 수 있게 된다는 것이고 표현하는 만큼 생각할 수 있게 된다”며 책 읽기의 중요성을 역설했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21-05-10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교과서 밖 독립군 아시나요” 역사 해설 나선 강북구청장

[현장 행정] ‘쿠바 이주展’ 강추한 박겸수 구청장

레츠고! 레고랜드, 글로벌 테마파크로… 올인! 청년 일자리,

최문순 도지사가 말하는 강원도 관광산업의 미래

오세훈 만난 정순균 “압구정·은마 재건축 빨리 결정을”

강남구청장, 40년 넘은 주택 불편 호소 “서울의료원 부지 공급계획도 전면 철회”

“얘들아, 한 끼라도 더 건강하게 먹으렴”… 마포 급식 지원

꿈나무카드 한 끼당 6000→7000원 가맹점도 454→5747곳으로 늘어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