짧은 장마, 폭염 기승에 모기도 비틀비틀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구로 오류IC에 보도 …보행 불편 해소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양천 주민이 가꾸는 신정허브원 완공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취약계층 가구 방역에 용산 ‘서빙GO 봉사단’ 떴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문가들과 함께 모기·바퀴벌레 방제
찾아가는 우리동네 한바퀴 사업 호평


서울 용산구 서빙고동주민센터 방역봉사단원이 주거 취약계층 가구를 찾아 해충 제거제를 뿌리고 있다.
용산구 제공

“더위도 더위지만 여름에는 모기랑 바퀴벌레가 많아서 생활하기 힘들죠. 동주민센터에서 이렇게 나와 방역까지 해주니까 정말 고맙네요.”

서울 용산구 서빙고동주민센터가 운영하는 주택 해충 방역 사업이 주민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동주민센터는 지역 내 주거 취약계층 가구를 대상으로 전문 방역업체, 새마을지도자회와 함께 ‘출동! 서빙GO 방역봉사단’을 운영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동주민센터는 특히 주거 환경 상태가 심각한 20가구를 선정해 지난 19~20일 양일간 방역 봉사 활동을 진행했다. 각 집을 방문해 해충 제거제를 곳곳에 뿌리고 바퀴벌레 제거약 등 방역 물품도 전달했다. 지난 19일 서빙고동에 사는 박동현(가명)씨는 “코로나19와 폭염으로 집 안에 머무를 시간이 많았는데 곳곳을 소독한 덕분에 건강하게 여름을 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나머지 110가구에는 오는 23일까지 방역 물품을 지급할 예정이다. 거동이 불편한 주민에게는 공무원이 직접 현장을 찾아 물품을 전달할 계획이다.

이번 방역 봉사는 주민들과의 연대를 강화하기 위한 ‘찾아가는 우리동네 한바퀴’ 사업의 하나로 진행됐다. 동주민센터는 주택 해충 방역사업 외에도 주민들과 함께 상습 무단투기지역 19곳을 대청소하는 것을 비롯해 주민 관계망을 활용해 은둔 취약계층을 발굴하는 등의 사업을 오는 11월까지 이어갈 예정이다.

김승규 서빙고동장은 “지난달 동주민센터 리모델링 준공식을 마치고 주민들과 함께할 수 있는 사업을 새롭게 기획하고 있다”며 “방역수칙을 최대한 준수하면서 코로나19로 인해 단절된 지역 내 소통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조희선 기자 hsncho@seoul.co.kr
2021-07-22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무더위 쉼터 127곳 운영… 노인들 폭염 걱정 던 중랑

[현장 행정] 폭염에 경로당 찾은 류경기 구청장 백신 접종 14일 지난 노인만 이용 가능 쉼터마다 방역관리자… 수칙 준수 철저 류 구청장 “관내 어르신 97% 접종 마쳐 방역수칙 지키고 제한적 운영하면 될 것”

AI로 ‘1인가구 안전’ 챙기는 동대문

전력 사용량·통화 기록·생활 패턴 살펴 이상 징후 있으면 복지 공무원에 알려

매년 5월 마지막 토요일은 동작 청소년 세상

‘청소년의 날’ 조례 제정… 주간 등 선포 문화·예술 행사 개최… 입장료 등 혜택

주민과 소외이웃 1대1 결연…미용 서비스 등 복지공동체

동대문 대표 복지 ‘보듬누리 사업’ 10돌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