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 없는 충북도청… 직원 혹평, 시민 호평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귀어인 밥줄’ 주꾸미 낚싯배 2년 뒤 스톱 비상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빨간 댑싸리, 하얀 억새꽃… 연천 임진강변에 초대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e스포츠 메카’ 떠오르는 부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게임 국제대회 2만 6000명 방문
전용 경기장서 매월 행사 열기로

부산시가 e스포츠 행사를 매달 개최하고, 관련 인력 양성을 추진한다. 인기게임 리그오브레전드 종목의 국제대회인 ‘2022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MSI)’을 성공적으로 개최한 것을 계기 삼아 e스포츠 메카로 거듭나겠다는 계획이다.

시는 이달부터 부산진구 부산e스포츠경기장(브레나)을 중심으로 매월 e스포츠 행사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오는 22일 브레나에서 철권7 종목 대회인 ‘더 e스포츠 나이트 22시즌 한일전’에 참가할 국가대표 선발전을 연다. 이달에 KeG 대통령배 전국 아마추어 e스포츠대회, 전국 대학 e스포츠 리그 대표 선발전도 진행한다.

오는 9월에는 126개국 e스포츠 산업 리더가 참가하는 세계e스포츠 정상회의를 연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은 이 행사는 e스포츠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국제콘퍼런스로 2017년부터 연속 부산에서 열리고 있다. 10월에는 라이벌 관계인 대기업, 대학 등을 대결 상대로 맺는 ‘e스포츠 라이벌전’과 인플루언서와 시민이 팀을 이루는 ‘e스포츠 챌린지 토너먼트’도 개최한다.

지역 내 e스포츠 산업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e스포츠 데이터분석가를 양성하는 ‘부산 e스포츠 전문인력 양성과정’과, 중고교생이 e스포츠 선수나 캐스터 등 관련 직업을 체험해 보는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부산정보산업진흥원이 운영하는 e스포츠팀 GC부산을 통해 아마추어 선수 육성도 추진한다.

이들 행사는 지난 5월 부산에서 개최된 MSI를 기반 삼아 e스포츠 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기획됐다. MSI에는 현장 관람객 2만 6000명이 방문했고, 결승전 중계방송에는 219만 4000명이 접속했다. 시 관계자는 “부산이 세계에 e스포츠 도시로 각인됐다”며 “시민 참여형 행사 개최로 국내외 e스포츠 산업 발전을 이끌겠다”고 말했다.



부산 정철욱 기자
2022-07-20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구민 찾으면 직접 가는 ‘직통’ 양천구청장 [현장

‘직접 소통’ 이기재 구청장 파리공원 놀이터 새 모래 교체 모세미공원 손 씻을 수도 해결 18개동 민원 194건 모두 살펴

마포, 누구나 안심하고 아이 키우는 ‘보육 천국’

보육 청사진 밝힌 박강수 구청장 어린이집 원장 80여명과 토크쇼 “출산·영유아 관리 등 원스톱 지원” 다양한 실내외 체험시설도 설치

누구나 구청장 만나게 문턱 낮춘 동작

주민 민원 담당 직소민원실 폐지 구청장 비서실로 민원 업무 이관 직접 의견 듣고 면담… 소통 강화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