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 산불 대책 ‘사후약방문’ 논란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강화 유리 설치, 웨어러블 캠 도입… 악성 민원인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이달 문 여는 관악청년청… 청년정책 전국 롤모델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박진 장관, 중앙아시아 진출에 도전하는 청년 격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외교부는 11.28.() 외교부 청사에서 2022 유라시아 청년 미래 척단사업구상 발표회를 갖고, 박진 외교부 장관이 참석한 가운데 우수팀에 대한 시상식을 개최하였다.


유라시아 청년 미래 개척단은 유라시아 진출을 희망하는 청년들의 창의적인 사업구상을 공모를 통해 발굴하고 실현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국민참여형 사업으로, 올해 4기째를 맞는다.


올해는 중앙아시아 시장을 대상으로 다양한 사업구상을 제안한 12개팀(37)이 선발되어, 팀별 맞춤형 전문가 멘토링, 중앙아시아 3개 도시 시장조사, 스타트업 포럼 참석 등 사업구상 실현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에 참여하였다.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팀별 사업구상 발표를 심사하여 수상자를 선정하였으며, 커스터마이징 분식 전문점에 대한 사업구상을 발표한 스밥파팀이 최우수상(외교부 장관상)을 받았다.


카자흐스탄 여성들을 위한 임신·출산 어플리케이션 개발구상을 발표한 쟉시팀에게 우수상이, 건강관리 솔루션을 발표한 하뎁팀과 한국 육아용품 드럭스토어 사업구상을 발표한 리뱌따팀에게 각각 장려상이 수여되었다.


박진 장관은 격려사에서 보건, 디지털, 문화, 환경 등 미래 유망 분야에서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많이 제시되었음을 평가하며, -중앙아 관계 발전에 대한 청년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참여를 당부하였다.


교부는 앞으로도 청년들의 유라시아 지역 진출을 지원하며, 우리와 유라시아 국가 간 미래지향적 협력을 증진해나갈 것이다.


 




붙임 : 시상식 사진. .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도봉 우리동네돌봄단, 고독사 예방 앞장

취약계층 수시 방문해 안부 확인 복지 서비스 받을 수 있도록 안내

광진 소상공인·취약층 보듬는 66억 추경 편성

지역경제 활력, 고물가 고충 덜게 대출 확대·도시가스 요금 등 지원

서울 중구 1636가구 새로 맞아들이며 好好

푸르지오 헤리시티 등 입주 앞둬 24일까지 단지 현장민원실 운영 전입신고 등 처리, 창업 지원 안내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