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직영 100%’ 경기 학교 급식, 민간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새 정부 출범 100일 되도록 여전히 공석인 복지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서울시 소각장 위에 놀이기구 등 ‘랜드마크’ 만든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안산시, 아시아 최초 ESTC 유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 안산시가 2017 생태관광 및 지속가능관광 국제 콘퍼런스(ESTC, Ecotourism and Sustainable Tourism Conference 2017)를 유치했다. 아시아 지역 자치단체에서는 안산시가 처음이다.

ESTC는 생태관광 및 지속가능관광 분야에서 135개국 1만 4000여명의 회원을 보유한 세계생태관광협회(TIES)가 매년 개최하는 국제회의이다.


제종길 안산시장(오른쪽 네 번째)이 지난 27일 세계생태관광협회 켈리 회장, 존 브루노 이사 등과 2017 ESTC 행사 유치계약을 체결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안산시 제공

28일 시에 따르면 제종길 안산시장 일행은 지난 25일부터 2016 ESTC가 개최되는 미국 플로리다 탬파를 방문, 유치활동을 펼쳤으며 27일 세계생태관광협회 켈리 회장, 존 브루노 이사 등과 행사 유치계약을 체결했다.

제 시장은 “안산시는 우수한 접근성과 컨벤션 시설, 생태관광지역으로 지정받은 대부도 및 시화호 등 뛰어난 관광자원을 보유하고 있는 MICE 관광산업의 최적지”라며 “ESTC 개최를 통해 시의 우수한 생태환경과 관광자원, 쾌적한 도시 인프라를 세계에 소개하고 안산시의 가치를 업그레이드 시키겠다”고 밝혔다.

또 “2017 ESTC는 시 승격 30주년을 맞아 생태해양관광 도시로 성장하고 있는 안산시가 유치한 회의로, 아시아권을 넘어 전 세계인을 대상으로 개최하는 첫 번째 국제회의로 기록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내년 5월 개최 예정인 제11회 ESTC 본 회의는 전 세계 50여개국 600여명의 전문가가 참가해 생태관광 활성화 사례를 공유하고 대안을 모색하는 회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김병철 기자 kbch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동작 수해 복구에 민·관·군·경 4000명 팔 걷어

청소 일손 보태고 구호 물품 지원

금천서 차량 점검하고 한가위 안전 운전해요

28일 구청 추석맞이 무상 서비스

주민 숙원 해결해… 중구, 재정비추진단 구성

구청장 직속 TF서 현안 전담키로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