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 6시 다른 구 등교하는 흑석동 학생들… “고교 세워

‘일반고 사각지대’ 서울 동작구 흑석동, 학교 유치에 역점

행안부 41년 ‘금녀의 벽’ 두 과장이 깼다

서정아 조직기획과장 이어 채수경 자치행정과장까지 첫 여성 임명

대전경찰청은 포토존 인테리어 공사 중

코로나 전국 확산 비상시국에… 정신 못 차린 공직사회

조기검진부터 작업·음악치료까지… 치매 가족 책임지는 구로

치매안심센터, 구로디지털단지로 이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시설 등 확충… 매일 6회 무료 셔틀버스

서울 구로구 치매안심센터가 2일 구로3동 구로디지털단지 내 지하이시티 건물 2층으로 이전해 새롭게 문을 열었다.

이전한 구로구 치매안심센터는 면적 530㎡ 규모에 진료실, 작업치료실, 음악치료실, 검진실 5개, 다목적실 등을 갖췄다. 쉼터와 치매환자 가족을 위한 가족카페 공간도 들어섰다. 조기검진, 인지건강 프로그램, 치매환자 등록관리, 중증치매노인 공공후견, 치매예방과 인식개선 활동, 치매환자 가족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센터 이전은 자치단체 소유의 별도 공간 확보, 치매환자를 위한 단기쉼터 마련 등 ‘치매 국가책임제’ 시행에 따른 정부의 치매안심센터 시설·설치 기준에 맞추고, 더 넓고 쾌적한 환경에서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다. 구로구는 센터 이전에 따른 불편을 줄이기 위해 하루 6회씩 무료 셔틀버스를 운행한다. 남구로역, 구로역, 고척1동, 오류동역, 오류1동, 개봉역 등을 경유한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9-09-03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류상’ 남편·후배, 알고 보니 포주와 그 애

지적장애인 성매매범 내몬 사법권력“경찰이 피해자의 억울함을 벗겨 주기는커녕 범죄자를 만드는 데 앞장선 사건입니다.”장수희…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선별진료소 기능 강화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보드게임으로 관세법 수업

조은정 관세국경관리연수원장

中企 살리는 금천, 40억 육성자금 융자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경제 살리는 광진, 1471억 조기 집행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