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흘간 강남 전체가 극장

26일 강남페스티벌 팡파르

돼지열병 우려에도 중대본 안 꾸린 행안부 왜?

주무부처 농식품부 대처 능력있다 판단

지자체도 포괄적 네거티브규제 전환

이 총리, “규제 그대로 두는 건 혁신 포기”

양천, 편의점과 손잡고 ‘25시 에너지 절약’ 실천

에너지 컨설팅·장바구니 대여 사업 시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수영 양천구청장이 지난 9일 구청 열린참여실에서 ‘25시 에너지컨설팅’ 사업 관련 업무협약을 맺고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창운 GS25 상무, 김 구청장, 김소라 에코허브 대표, 정홍석 CU 부장.
양천구 제공

서울 양천구는 지난 9일 구청 5층 열린참여실에서 편의점 프랜차이즈 GS25·CU, 환경·에너지전문단체 에코허브와 업무협약을 맺고 ‘25시 에너지 컨설팅’ 사업을 한다고 11일 밝혔다.

구는 에너지를 절약하고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이기 위해 에코허브와 GS25·CU에 이번 사업을 제안했다. 전문가가 점포를 찾아 에너지 절감 등을 상담하는 ‘야간 영업소 에너지 컨설팅’과 장바구니 대여 사업인 ‘양천온에어 가방’으로 이뤄졌다.

야간 영업소 에너지 컨설팅은 에코허브 에너지 전문가가 지역의 GS25·CU 편의점 160여곳을 찾아가 에너지 소비 진단과 상담을 통해 맞춤형 개선 방향을 제시한다.

양천온에어 가방은 ‘양천구 주민이 온실가스를 줄이고 에너지 절약을 위해 어디에서나 사용하는 가방’의 줄임말로, GS25와 함께 진행한다. 구는 장바구니를 제작·보급하고` GS25는 대여·회수 등 관리를 맡는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이번 사업처럼 주민과 함께하는 민관 협력 사업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면 기후변화에 더욱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 것”이라며 “기후변화 대응 필요성을 널리 알리고 주민 참여를 이끌어내 쾌적한 생활환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9-09-12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사랑해 여봉봉” 동료 아내와 불륜 육군 중사

동료 부사관의 아내와 불륜관계로 중징계를 받은 육군 부사관이 전역 후 사단장을 상대로 제기한 행정소송에서 패소했다.인천지법…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아침 7시, 청소대장이 뜬다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내년 5월, 성북에 문화공간 선다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상수도 현대화 3300억 투입 협약

이철우 경북도지사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