층간 소음 더 키우는 ‘정부 인정’…성능 미달 부실 바닥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바닥구조 사전인정제 허점

관악, 재활용품 넣으면 돈 된다

AI 스마트 수거함 시범 운영 큰 호응… 휴대전화 번호 입력하면 포인트 적립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관악구가 시범 운영 중심 인공지능(AI) 재활용품 스마트 수거함이 구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급증하는 1회용 페트병·캔의 회수율을 높이고 주민들의 자원 재활용 실천을 생활화하기 위해 이달부터 낙성대동 주민센터에서 운영하는 스마트 수거함은 국내 스타트업이 개발한 자원순환기기다. 빈 페트병이나 캔을 투입구에 넣으면 AI 센서가 자동으로 재활용품을 선별하고 압축해 보관한다. 휴대전화 번호를 입력하면 포인트가 적립돼 계좌 이체하면 현금으로 쓸 수 있다.

더럽고 귀찮게 여겨지던 재활용 쓰레기가 스마트 수거함을 거쳐 현금을 쥐어주는 ‘쓰레기의 상품화’를 가능하게 한 것이다. 이 때문에 주민들의 만족도도 높다. 한 주민은 “1주일에 한 번 캔과 페트병을 모아 포인트를 쌓는 재미가 크다”며 “환경을 지키려는 노력이라 아이들 교육에도 많은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이에 구는 내년 스마트 수거함을 지역 곳곳으로 확대·설치하는 방안을 계획 중이다.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스마트 수거함을 통해 자원 순환의 중요성에 대한 주민들의 관심도 높아졌다”며 “각종 자원 재활용 사업 추진에도 앞장서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이끌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09-17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에프엑스 출신 설리 사망, 매니저 발견 당시…

가수 겸 배우인 설리(본명 최진리·25)씨가 14일 숨진 채 발견됐다.경기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1분쯤 자택인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송파둘레길은 생태복지 1번지”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다문화가족에 다가가는 성동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광진 ‘공공갈등 공론화委’ 출범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율주행차시대 열리면…”

오재학 한국교통연구원 원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