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주대첩 그린 강감찬 축제 15만명 즐겼다

관악, 강감찬 주제로 도시브랜딩 작업

청년친화헌정대상 수상… ‘청년 정책 1번지’ 관악 존재감

전담 과 신설 등 정책 추진 인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관악구가 지난 21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공원에서 열린 ‘제3회 대한민국 청년의 날’ 행사에서 ‘청년친화헌정대상’ 정책 부문 ‘대상’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청년친화헌정대상은 사단법인 청년과미래(국회사무처 소관) 청년친화선정위원회가 20대 국회의원과 17개 시도 광역자치단체, 서울·경기·부산·대전 지역 기초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청년 친화도를 종합적으로 평가해 주는 상이다. 청년 친화적인 사회적 환경 조성, 실천적인 청년 정책 추진 등 청년들이 더 나은 삶을 살 수 있도록 노력한 개인과 기관의 사례를 확산하려는 취지다.

관악구는 박준희 구청장이 지난해 7월 민선 7기를 시작하면서부터 청년 정책 활성화에 매진해 왔다. 서울 자치구 가운데 유일하게 청년정책과를 신설하고 전국 최초로 청년 임차인 중개보수 감면 서비스 등을 추진하는 등 청년들이 지역에 안정적으로 뿌리내릴 수 있는 터전을 가꾸는 데 힘써 온 공로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09-24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만취여성, 택시기사에 ‘신음소리’ 내다 징역형

법원, 30대 여성에 징역 6개월에 집유 1년 선고신상정보 등록…신상정보 공개·취업 제한은 면제만취한 채 택시를 탔다가 택시기…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술냄새 대신 책향기 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재정분석평가 2년 연속 ‘우수’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경청·공감의 리더십”

차준택 인천 부평구청장

바이오헬스 창업생태계 협약

은수미 경기 성남시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