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등록번호 뒷자리 ‘지역 표시’ 45년 만에 사라진다

10월부터 성별 표시 제외 6개 번호 변경

안양·과천·군포·의왕시, GTX C노선 정차역 신설 놓고 충

인덕원역·의왕역 추진… 4개 지자체 갈등

[관가 인사이드] ‘실세 지사’ 김경수의 힘?… 또 중앙 고

경제부지사 박종원, 경제혁신추진위원장 이찬우

지역 발전 위한 반짝이는 아이디어 찾아요

서초, 주민참여예산사업 50억 확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조은희 서초구청장

서울 서초구가 내년 주민참여예산사업을 50억원 규모로 확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보다 20억원이 늘어난 것으로, 서울 25개 자치구 가운데 최대 규모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주민들이 직접 제안하는 생활 속 아이디어가 구정을 발전시키는 밑거름이 된다”며 “내년에도 주민들의 목소리를 적극 반영해 생활공감형 주민 친화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구는 지난 16일 구청 대강당에서 진행한 ‘무한 아이디어 경연 한마당’을 통해 주민참여예산사업 22개를 확정했다.

한 예로 ‘서리풀 시니어 레스토랑 운영’ 사업은 지역 내 노인복지관 식당을 호텔 레스토랑에 버금가는 품격 있는 식당으로 개선해 건강도 찾고 친구도 찾는 공간으로 만든다는 내용으로 눈길을 끌었다.

국립국악원 지하보도에 개방형 지하공연장을 조성하는 사업도 선정됐다. 이번에 확정된 주민참여예산사업은 오는 12월 구의회 심의를 거쳐 내년도 예산으로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10-18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묵은 교통민원 해결사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20000… 코로나 검사 4개월 기록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가정이 행복한’ 관악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전통시장에서 착한소비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