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진자 방문 업소도 안심하세요”

‘코로나 사투’ 소상공인·농가 지원 팔 걷은 지자체

귀찮은 음식물 쓰레기 수거…무선인식 종량기가 해결사

중랑구 다가구주택 대상 설치 지원…길거리 오염·악취 등 주민 불편 해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중랑구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음식물 쓰레기 수거함을 무선인식(RFID) 종량기로 바꿔 나간다. 민선 7기 중점 과제인 ‘깨끗한 중랑 만들기’ 사업의 하나다.

중랑구는 올해 약 1억 4000만원을 투입해 관내 10가구 이상 단독·다가구·다세대주택을 대상으로 음식물류 폐기물 RFID 종량기 설치를 지원한다고 9일 밝혔다.

RFID 종량기는 개별 배출카드를 인식한 뒤 음식물 쓰레기를 넣으면 무게를 자동 측정하고 그 무게만큼 수수료를 부과하는 기기다.

기존에는 정해진 시간에만 음식물 쓰레기를 배출할 수 있었지만 RFID 종량기를 사용하면 아무때나 편한 시간에 배출할 수 있는 데다 음식물 쓰레기가 담긴 봉투가 훼손돼 길거리가 오염되고 악취가 발생하던 불편도 해결할 수 있다.

중랑구는 지난해 예산 약 1억 8000만원을 투입해 모두 51대의 종량기를 설치하고 약 49t의 폐기물을 수거했다.

설치를 희망하는 곳은 구 청소행정과나 각 동 주민센터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구는 주택 형태, 가구 수, 전 가구 동의 여부, 전담 관리인 지정 여부 등을 확인해 대상지를 선정하고, 기기 설치 및 유지 보수를 지원할 예정이다. 가구별 배출카드, 음식물류 폐기물 전용 용기 등의 소모품도 지급한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20-02-10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뽀송뽀송 행복…빨래방 봉사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에너지 절약 실천하는 양천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아이스팩도 재활용하는 강동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강서·LG 구립어린이집을 부탁해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