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사율 18% ‘풀밭 속 복병’… 전국에 진드기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소멸 대신 희망의 샷… 군위 ‘효자’ 떠오른 골프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대구 명물 ‘BTS 뷔 벽화거리’ 60m로 두 배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성북, 공공자원 개방·공유 최우수기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휴공간 주차장·방역물품 공유 ‘호응’
서울시 자치구 중 1위… 8000만원 지원


서울 성북구가 주차장 공유사업 등으로 ‘2020년 공공자원 개방·공유서비스 지방자치단체 실적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가운데 지난 19일 홈플러스 월곡점과 주차장 공유협약을 맺은 이승로(오른쪽) 성북구청장.
성북구 제공

“주차장 공유사업, 방역물품 공유서비스, 성북 공공데이터 플랫폼 등 성북구가 공유 패러다임을 이끌겠습니다.”

서울 성북구가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한 ‘2020년 공공자원 개방·공유서비스 지방자치단체 실적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전국 기초자치단체 중 2위며 서울시 자치구 중에서는 1위다.

성북구는 구릉지와 언덕이 많은 지형적 특성을 반영해 유휴 공간을 활용한 주차장 공유사업을 활발히 추진하고 있다. 지역 내 아파트, 공동주택, 교회, 기업 등과 협약해 일반 주민이 주차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방했다. 이번 달까지 75곳과 협약해 1274면의 주차 면을 공유했다. 성북구 관계자는 “주택가 주차장 1면 조성액이 평균 1억원임을 고려하면, 주차장 공유로 약 1300억원의 예산을 절감하는 효과를 거둔 것”이라고 밝혔다.

방역물품 공유서비스 역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성북구는 지난 3월부터 20개 전 동 주민센터와 보건소에서 방역물품 공유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방역물품 공유서비스는 주민의 자발적인 방역을 이끌어냈을 뿐만 아니라 이를 통해 코로나19 확산에 선제적으로 대응했다는 평을 받는다. 성북구의 방역물품 누적 대여 건수는 3000여건에 이른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앞으로도 맞춤형 신규 공유사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예산을 절감하고 주민 편의를 더욱 높이겠다”고 밝혔다. 성북구는 이번 최우수기관 선정에 따라 8000만원의 정부 예산을 받는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20-12-24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