①음주운전 No②안전띠 꼭③졸리면 쉬고④출발 전 車 점검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부처 고위공무원 여성 비중 10% 육박… 장애인 고용 목표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작년 상용근로자 상여금·성과급 지급 급감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명품 주거도시로 거듭날 거여·마천지역… 10년 중장기 로드맵 마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역균형발전 속도 내는 송파구


서울 송파구가 상대적으로 개발이 더디게 진행된 지역들에 대한 지역균형발전에 속도를 내고 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지난 28일 서울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올해 최대 역점 사업으로 ‘거여·마천지역 종합발전계획’을 꼽았다.

박 구청장은 “이 지역은 남한산성을 품은 청량산과 천마산, 성내천 등이 있어 자연환경이 뛰어나다”면서 “최근에는 재정비촉진사업이 본격화되고 북위례·감일지구 등 주변지역 개발도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러한 지역여건과 주변지역 개발에 발맞춰 체계적인 도시발전 전략이 필요했다”고 덧붙였다.

●44개 사업 발굴… 작년 12월 기본계획 수립

박 구청장은 지난해 10월 현장 방문 후 20개 부서 44개 세부사업을 발굴하고, 전문가 자문 등을 거쳐 같은 해 12월 ‘거·마 지역 중장기 도시발전 기본계획’을 수립했다. 이에 따라 주거·도시·공원, 교육·문화·복지, 교통·도로·치수 등 전 분야에 걸쳐 신도시 조성 수준의 대규모 개발계획이 진행되고 있다. 구는 ▲명품 주거단지로 재탄생 ▲보행친화도시 조성 ▲도로 및 교통체계 확충 ▲문화 및 복지시설 다양화에 초점을 뒀다.

박 구청장은 “균형개발과 지속가능한 도시발전을 통해 누구나 살고 싶은 신명품주거도시로 도약하는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앞으로 10여년이 걸리는 중장기 사업이지만 단기에 추진할 수 있는 부분은 즉시 추진하고 장기사업은 세밀하게 계획을 세워 단계별로 진행할 것”이라며 “앞당길 수 있는 사업은 최대한 앞당겨 주민편의도 신경 쓰겠다”고 했다.

●이달 지역발전협의체 발족

한편 구가 지난 5월 실시한 주민 설문조사 결과 42%가 도시 미래상으로 ‘주거환경이 우수한 도시’를 선택했다. 교육문화시설 확충 요구도 높았다. 구는 이달 전문가, 주민대표, 의원 등으로 구성된 지역발전협의체를 발족할 계획이다.

박 구청장은 “풍납동 도시재생 사업, 재건축·재개발 사업 조속 추진 등을 통해 구의 발전 효과가 소외됨 없이 지역 곳곳에 확장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진복 기자 viviana49@seoul.co.kr
2021-07-01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