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섬 아일랜드·레이크파크·반도체… 충청·강원 新르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2026년 K컬처 세계박람회… 천안 ‘한류 메카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거점항·스마트 교통망 구축… 강릉, 세계 100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수원시, 내달 1일부터 ‘택시 부제‘ 전면 해제...하루운행 980대 증가 예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수원시청

경기 수원시가 심야 택시난 해소를 위해 12월 1일부터 택시 부제를 전면 해제한다.

24일 시에 따르면 국토교통부의 ‘택시제도운영기준에 관한 업무처리요령’ 일부 개정에 따라 택시 부제를 해제한다.

택시부제는 강제 휴무를 시키는 제도로, 지난 1973년 석유파동 당시 유류사용 절감을 위해 도입됐다.

수원시 등록 택시는 개인택시 3132대, 일반택시 1570대 등 4047대다. 현재 일반(법인)택시는 10부제, 개인택시는 3부제로 운영되는데 부제가 해제되면 택시 운행 대수가 하루에 980여 대 늘어날 것으로 추정된다.

시는 심야 택시 난을 해소하기 위해 지난 6월 1일부터 부제 시간을 자정에서 오전 5시로 변경한 바 있다.

시 관계자는 “택시부제 해제로 승차난이 어느 정도 해소되길 바란다”며 “시민과 택시 종사자의 의견을 지속해서 수렴해 부제 해제로 인한 문제가 발생하면 보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신동원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시내버스 신설, 주민들 만족… 신길뉴타운 7년 숙원

최호권 구청장, 6713번 시승 여의도~홍대 ‘황금 노선’ 연결 출퇴근 시간 배차간격 더 늘려 뉴타운 입주민 교통편의 향상

금천청소년센터에 ‘민원해결사’ 구청장이 떴다

‘찾아가는 현장구청장의 날’ 운영

성동구선 육아·간병 등 돌봄경력도 ‘막강 스펙’

전국 최초 ‘경력인정’ 조례 제정

“신정호 지방 정원 사업 착공 ‘아트밸리 아산’ 출

“문화 도시”… 박경귀 아산시장 1926년 만든 27만평 인공 저수지 충청남도 첫 번째 지방공원 사업 “미래 100년 도시 브랜드 만들 것”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