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 학대 비판에도 ‘소싸움 대회’ 강행 논란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우여곡절 끝에… 새만금국제공항 내년 초 첫 삽 뜬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공공기관장 임기 만료·공석 77곳… ‘역대급 큰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강서 방화근린공원 빛의 축제 오세요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도시개발 15곳, GTX C 연장… 천안역 일대가 뜬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천안역세권 도시재생 2271억 투입
1000여명 상주 이노스트타워 조성
GTX C 연장 땐 서울 50분에 주파

경남아너스빌 어반하이츠 293가구
상반기 분양… 청년층 많아 경쟁력


충남 천안역 경남아너스빌 어반하이츠 조감도.
SM그룹 제공

충남 천안 지역 부동산 시장이 활발한 도시재생과 도시개발, 정비사업 등으로 부활의 신호탄을 쏘아 올리고 있다. 최근 정부의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C노선의 천안 연장도 부동산 호재로 떠올랐다.

천안시는 지역 내 추진 중인 각종 도시개발 사업이 총 15곳에 달한다고 28일 밝혔다. 앞서 16개 도시개발 사업은 마무리 단계 등으로 도시 곳곳에서 변화가 이어지고 있다.

천안역 일대 2271억원을 투입해 진행하는 ‘천안역세권 혁신지구 도시재생사업’은 오는 4월 착공해 2026년까지 지식산업센터·공동주택·복합환승센터 등을 조성한다.

중부권 최대 스타트업 입주 공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천안 그린 스타트업 타운’은 1단계 사업을 마쳤다. 2단계는 천안역세권 혁신지구 지식산업센터 내 200여개 스타트업과 1000여명이 상주하는 이노스트타워를 조성할 계획이다.

최근 천안과 수도권을 이어줄 것으로 기대되는 GTX C노선의 천안 연장 추진도 관심이다. 수도권과 서울의 주요 지점을 50분 안팎에 접근할 수 있다.

이런 가운데 올 상반기 분양을 앞둔 ‘천안역 경남아너스빌 어반하이츠’는 천안역 일대의 변화를 상징하는 단지다. 10년 넘게 방치돼 있다가 지난해 9월 기존 골조에 콘크리트를 보강해 건물의 안전성을 높이는 방식으로 공사가 재개됐다.

이날 건설 현장에서는 타워크레인 등 중장비들이 분주히 움직이는 등 공사가 한창이었다. GTX C 천안 연장 사업계획 발표 속에 SM그룹이 선보인 해당 아파트는 기존 구조물에 대한 보강공사 및 정밀 구조안전 진단을 완료했다.

박상돈 천안시장도 최근 공사 현장을 찾아 둘러본 뒤 “철저한 구조점검과 보강공사로 주민 안전을 확보하고 주거 안정성을 개선해달라”고 말했다.

해당 아파트는 성정동 110-6번지 일원에 지하 1층~지상 22층에 293가구(84㎡ 250가구, 128㎡ 43가구)로 조성된다. 추진 중인 GTX C 천안역을 도보로 이용 가능해 GTX 연장의 최대 수혜지로도 꼽힌다.

단지에서는 신세계백화점·이마트·CGV 등은 물론 신부 문화거리 일대 쇼핑 시설도 모두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천안축구센터 등 근린시설 등이 인접하고, 천안천 인근 수변공간도 누릴 수 있다.

부동산 업계 관계자는 “천안은 전체 인구의 46.2%가 젊은 세대인데다 풍부한 일자리와 좋은 정주 여건까지 갖춰 도시 경쟁력이 높다”며 “이어지는 원도심 개발과 광역교통망까지 더해지면서 도시의 미래가치는 더욱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천안 이종익 기자
2024-02-29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