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장흥택지개발 지연에… 재개통 앞둔 교외선 ‘불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그린카·가전로봇·드론의 미래 한눈에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서울 관악, 폐식용유 회수·재활용 문화 이끈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서울 광진, 전통시장 주소정보시설 전수조사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국악비보잉·농악… 강서 “우리 소리·춤에 빠져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30일 전통 공연 ‘풍류 2024’ 개최
창작코믹무용·통영입춤 등 얼쑤


“우리 소리와 춤의 매력에 빠져봅시다.”

서울 강서구는 30일 오후 7시 강서아트리움 2층 공연장(아리홀)에서 전통문화예술 공연 ‘풍류 2024’(포스터)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공연은 대한민국춘향제판소리 명창부 대상 전은령 소리꾼의 진행으로 국악비보잉, 창작코믹무용, 판소리, 통영입춤 등 8개 프로그램으로 이어진다. 먼저 탈, 부채를 활용한 K팝 댄스 공연인 국악비보잉과 예쁜 색시에 반한 영감을 보면서 애끓는 부인의 모습을 표현한 창작코믹무용이 무대를 휘젓는다. 이어 봄날의 아름다운 꽃들을 연상케 하는 ‘통영입춤’과 띠별로 얼굴 가면을 바꾸며 흥겨운 춤을 추는 ‘12지간 동물 변검술’이 눈과 귀를 즐겁게 한다. 이와 함께, 서울과 경기도 지방에서 전해오는 ‘경기민요’, 전라도의 다채로운 가락과 경상도의 힘이 배인 가락이 어우러진 농악놀이 ‘광양버꾸’, 역동적이고 힘찬 북소리가 인상적인 ‘승무’는 관객의 심금을 울린다. 공연은 무료이며 선착순 입장이다.

진교훈 강서구청장은 “국악의 매력을 알리기 위해 전 세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전통문화 공연을 준비했다”며 “최고의 음향시설을 갖춘 강서아트리움에서 우리 소리의 멋과 흥을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동현 기자
2024-05-28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