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공공병원 신·증축 추경 반영한다더니… 노사정 합

文 “잠정합의문 내용 3차 추경에 증액” 현실엔 4차 추경·내년 예산안에도 빠져 공공병원 최대 걸림돌 예타 개선도 답보 “文대통령 공공의료 언급은 립서비스”

감사원 “靑 어린이날 영상제작 때 국가계약법 위반”

용역계약 체결 전에 특정 업체에 발주 납품 완료 상태서 계약기간 허위 명시 비서실 “일정 촉박 탓… 재발방지 교육”

“돌봄교실 지자체 이관 법안 폐기하라”…새달 파업 예고

운영책임 ‘학교→국가·지자체’ 법안 발의 돌봄전담사들 “공공성 훼손… 법 폐기를” 교원단체 “정부·지자체 책임져야 할 복지”

경남 ‘우주산업·항공부품 공급기지’ 청사진 나왔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道, 중기 생태계 조성 등 68개 과제 선정

경남 지역 주력산업인 항공우주산업 성장과 세계 항공시장 경쟁력 확보를 위한 청사진이 마련됐다. 경남도는 ‘경남 항공우주산업 육성 기본계획’을 수립했다고 9일 밝혔다.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일자리 창출 등에 필요한 신사업을 발굴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 새로운 기회를 선점하기 위해서다.

경남도 항공우주산업 육성 기본계획은 ‘2020 글로벌 항공우주산업 스마트 제조 거점 실현’을 비전으로 삼았다. 항공기업 세계 경쟁력 기반 구축을 통한 국제경쟁력 강화, 완제기 수출 활성화와 항공정비(MRO) 국제 허브화, 개인용 비행체(PAV)·도심항공운송수단(UAM) 등 미래형 비행체 개발 기반 구축, 항공우주 중소기업 성장 생태계 조성 등 4개 분야에 68개 추진 과제를 설정했다. 도는 10년간 사업추진에 총투자예상액 1조 4930억원을 투입할 수 있도록 중앙부처와 기관 등에 요청할 계획이다.

항공기업 국제경쟁력 강화를 위해 항공소재 연구·시험평가·인증 업무를 수행할 ‘항공우주부품연구센터’를 설립한다. ‘국제 공동수주 컨소시엄’과 ‘항공산업 융합혁신센터’를 구축해 완제기 수출과 항공 MRO 국제 허브화를 추진하고, 미래형 개인비행체 시범특구와 항공벤처타운 등을 조성, 미래형 비행체 개발 기반을 만들어 나간다. 도는 계획대로 추진하면 생산 유발 13조 9000억원, 부가가치 유발 3조 9000억원, 고용창출 4만 1000여명 등의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분석했다.

창원 강원식 기자 kws@seoul.co.kr

2020-08-10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광주·전남 행정통합… 도시경쟁력 확보·균형발전 전략 마

전격 제의에도 전남도의 긍정 답변 받은 이용섭 광주시장

“구청이 무너지면 코로나 못 이긴다”…최전선 공무원들의

[현장 행정] 코로나 방역 일손 돕는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동작 ‘언택트 추석’

“빈틈없는 방역”… 추석 종합대책 추진 주택가 대청소·저소득층 나눔 캠페인

전국시군구의장協 회장에 조영훈 서울 중구의장

4선 조 회장, 중구의회서 첫 당선 영광 “지방자치법 개정안, 기초단체도 적용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