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연세·시립대에 서울시 취업사관학교 생긴다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인삼 화장품부터 참외 막걸리까지… 경북 농·특산물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새만금국제空 기본계획안 고시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영등포, 노숙인이 청소민원 해결… 일자리 창출 사업 6개월간 운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영등포구는 근로능력이 있는 노숙인에게 일할 기회를 제공하고 영등포역 주변의 고질적인 청소 민원을 해결하기 위해 ‘2022년 노숙인 일자리 창출 사업’을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구는 이를 위해 최근 한국철도공사, 옹달샘드롭인센터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사업은 자립 의지가 있는 노숙인을 대상으로 공공, 민간부문의 일자리를 연계·지원하여 근로능력과 자활 역량을 키우고 안정적으로 지역사회에 복귀할 수 있도록 정착을 돕는다.

다음달부터 6개월간 센터 등록 노숙인 14명이 영등포역 대합실과 보도 통로, 북·남부광장 일대의 환경 정비에 나선다. 한국철도공사는 인건비 등 사업비를 지원하고, 영등포구는 정비 실적 관리와 기타 일자리 연계를 맡는다. 옹달샘드롭인센터는 노숙인 인력을 지원하고 근태 점검 등을 관리한다.





이두걸 기자
2022-04-28 1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