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인·홀몸어르신 청소 돕는 ‘서대문지역자활센터’ 호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서대문지역자활센터가 주거환경이 열악한 취약가구를 대상으로 한 무료 청소와 정리 수납 서비스로 호평을 받고 있다.

센터는 따뜻한 겨울나기를 돕기 위한 지역사회 공헌활동의 하나로 최근 천연동 임대아파트에 거주하는 1급 시각장애인과 충현동 재개발 구역의 낡은 주택에 거주하는 독거노인 가구를 말끔히 청소했다. 센터는 저소득 주민 자립 지원을 목표로 상담과 교육훈련, 근로 의지 향상과 일자리 기회 제공, 취업과 창업 지원 등의 자활 근로사업을 수행하는 사회복지기관이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모두가 함께 잘 사는 따뜻한 복지공동체를 위해 청소, 세탁 배송, 무의탁환자 간병 등 저소득 취약가구를 위한 자활사업단 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2018-11-29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