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크린 파크골프장에 빠진 지자체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서울 신혼부부, 아이 셋 낳으면 아파트 20% 싸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서울 AI 허브’ 핵심시설 오픈… 산·학·연 역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K드라마·뮤비 주인공처럼… 제주 ‘한류 관광코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중구, 찾아가는 평생학습 ‘우리집학교’ 운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중구가 다음달까지 아파트 단지 9곳을 찾아가 평생학습 강좌를 연다고 11일 밝혔다.

중구 제공

오는 11일부터 26일까지는 청구 이편한세상, LIG 서울역 리가, 남산센트럴자이, 남산타운, 신당 푸르지오를 찾아 캘리그라피, 스마트폰 사진, 정리수납, 아이와 함께 식집사 등을 연다. 다음달에는 진양아파트와 SK리더스뷰 남산에서 각각 내가 바로 식집사, 이혈테라피 강좌가 열린다. 강좌는 아파트 단지별 사전 수요조사를 바탕으로 개설했다.

중구 관계자는 “배움의 접근성을 높이고 관심사와 취미가 비슷한 입주민들의 학습 공동체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주민이 많이 거주하는 공동주택에서 강좌를 열게 됐다”고 설명했다.

각 프로그램은 10명의 수강생을 모집한다. 일부 재료비만 내면 수업은 무료로 수강할 수 있다.

지난달에는 중림삼성사이버빌리지, 청계천두산위브더제니스, 청구이편한 세상에서도 스마트폰 사진찍기, 캘리그라피, 정리수납 강좌가 열려 좋은 반응을 얻은 바 있다.

한편 중구는 아파트 입주민과의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해 말부터 단지별로 주민 대표 ‘홈즈리더’를 선발했다. ‘우리집학교’ 홍보와 수강생 모집, 프로그램 수요 조사 등도 홈즈리더를 통해 이뤄진다.



서유미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