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주대첩 그린 강감찬 축제 15만명 즐겼다

관악, 강감찬 주제로 도시브랜딩 작업

오늘 저녁 8시, 송파는 10분간 빛을 끕니다

지구의 날 맞아 롯데몰 등 10곳 소등… 25~26일엔 전기자동차 시승체험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송파구는 22일 기후변화주간을 맞아 소등행사 등 ‘하나뿐인 지구 지키기’ 캠페인을 벌인다. 사진은 지역 내 위치한 롯데몰의 소등 후.
송파구 제공


송파구는 22일 기후변화주간을 맞아 소등행사 등 ‘하나뿐인 지구 지키기’ 캠페인을 벌인다. 사진은 지역 내 위치한 롯데몰의 소등 전.
송파구 제공

서울 송파구는 22~26일 ‘제11회 기후변화주간’을 맞아 소등 및 전기차 시승 등 ‘하나뿐인 지구 지키기’ 활동에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기후변화주간은 매년 4월 22일 지구의 날에 맞춰 전후 1주일간 다양한 행사로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시간이다. 2009년부터 전국 각지에서 소등행사 등을 진행하고 있다.

구는 올해도 소등행사를 한다. 구청사를 비롯해 올림픽로 주변 롯데월드몰, 교통회관 등 대형 건물 10곳을 중심으로 건물외부 간판(네온사인) 및 경관조명, 사무실을 소등한다. 저녁 8시부터 10분간이다.

22~24일 구청 본관 2층에서 에너지 절약 제품도 전시한다. 발광다이오드(LED)조명, 단열창호, 이중유리 등 고효율 에너지제품부터 친환경 수세미, 비누, 치약 등 친환경 녹색제품과 친환경보일러 등을 볼 수 있다. 한국에너지공단 ‘에너지절약 포스터’ 입상작품 10점도 구청에 전시한다.

최근 큰 관심을 받고 있는 ‘전기차 시승체험’도 25~26일 이뤄진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앞으로 지속적인 식수사업과 미세먼지 대책 강화, 그리고 송파수변올레길 조성 등 친환경 정책과 구민 건강을 모두 고려한 사업 추진에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9-04-22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만취여성, 택시기사에 ‘신음소리’ 내다 징역형

법원, 30대 여성에 징역 6개월에 집유 1년 선고신상정보 등록…신상정보 공개·취업 제한은 면제만취한 채 택시를 탔다가 택시기…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술냄새 대신 책향기 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재정분석평가 2년 연속 ‘우수’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경청·공감의 리더십”

차준택 인천 부평구청장

바이오헬스 창업생태계 협약

은수미 경기 성남시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