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자 운전면허 반납·인센티브 신청 주민센터서 한번에

8월부터 주민센터 ‘원스톱 서비스’ 구축

유해성분 328배… 수입 어린이 ‘위해제품’ 83만점 적발

관세청, 올 4~5월 학용품 등 집중 단속

“우리 지자체로 놀러 오세요”… 침체된 지역 관광 살리기

인천시 호텔 비용 부담 붐업 프로모션, 경북 1500개 숙박업소 할인 이벤트

강남 ‘공동주택 금연구역’ 신청

과태료 5만원… 세대주 절반 동의해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남구는 연중 ‘공동주택 금연구역’ 신청을 받는다고 13일 밝혔다.

신청 대상은 주택법에 따른 공동주택(아파트·연립주택·다세대주택)이며, 가구주 50% 이상이 동의하면 복도·계단·엘리베이터·지하주차장 중 전부 또는 일부를 금연구역으로 지정할 수 있다. 금연구역으로 지정된 공동주택엔 현판과 안내표지판이 부착되고, 지정 공고된 날로부터 3개월의 계도 기간을 거친 뒤 흡연 적발 땐 과태료 5만원이 부과된다. 구는 지난 10일 개포동 래미안블레스티지를 금연아파트로 지정했으며, 현재 총 19곳의 공동주택을 금연구역으로 지정했다.

구는 공원·거리·광장에 금연구역 1060곳을 지정·관리하며, 금연클리닉, 찾아가는 금연 지원 서비스, 어린이·청소년 흡연 예방교육 등 적극적인 금연정책을 펼치고 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20-02-14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학교방역 비상대책 체계 구축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