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반구대암각화 보존 딜레마

시민단체·정치권 수위 낮춰 보존 촉구

지역주도형 일자리사업 효과

행안부 “지난달 기준 2만 6213명 참여”

광명도시공사, 광명동굴 주변 개발사업 주민설명회

공모사업 추진 경과와 일정 공유해 협조 소통의 시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광명도시공사 엠블럼

경기 광명도시공사는 광명시 학온동 행정복지센터에서 학온동 주민들을 대상으로‘광명동굴 주변 도시개발사업 추진현황 주민설명회’를 가졌다.

20일 광명도시공사에 따르면 이번 주민설명회는 지난 6월 공사와 학온동 행정복지센터와 학온동 통장협의회가 체결한 업무협약 후속사업으로 진행됐다. 상호 공동 이해증진 약속을 행동으로 실천하기 위해서다.

공사는 광명동굴 주변 도시개발 사업을 설명하고 현재 진행 중인 공모사업 추진 경과와 향후 일정을 공유하기로 했다. 또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할 수 있는 소통과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공사관계자는 “개발사업과 관련해 지역주민 파트너 역할을 하고 광명 지역경제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게 학온동 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협조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김종석 사장은 “공사 목표는 광명동굴 주변 개발 사업을 2025년까지 성공적으로 마무리하는 것”이라며, “수도권에서 가장 멋진 관광거점을 만들고 동굴 주변 가치도 상승해 도시발전을 선도하는 구조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또 “향후 광명의 10년, 20년 미래 먹거리가 될 광명동굴 주변 도시개발사업 추진에 지역 사회와 주민의견을 충분히 반영하도록 개발사업자 선정에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설명했다.

공사는 이번 설명회에 인권경영 이행내규에 근거한 현지 주민의 인권 보호 모니터링을 진행했다. 향후 사업 추진 시 발생할 수 있는 주민들의 권리 침해와 분쟁 해결에 대한 적극적인 구제 절차를 마련할 계획이다.

이날 주민설명회에는 조미수 광명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이형덕·박덕수·한주원 시의원과 강신성 광명을 지역위원장, 양기대 전 광명시장, 학온동 주민 60여명이 참석해 광명동굴 주변 개발사업에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상처줄 수 없다”…두 여성과 결혼식 올린 남

두 여성과 동시에 결혼한 인도네시아 남성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19일 트리뷴뉴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보르네오섬 인도네시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청년 자립 환경’ 힘 쏟는 서대문구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신고합니다! 군대 간 희망원정대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성장·관광 도시’ 종로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모바일 헬스케어 30만명 확대”

조인성 한국건강증진개발원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