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 ‘쓰레기 노노 프로젝트’ 가족봉사단 모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초등학생 자녀 둔 가정 15가구 선발

서울 동대문구가 지구의날 50주년을 맞아 ‘쓰레기 노노 프로젝트’ 추진을 위한 가족봉사단을 모집한다고 5일 밝혔다. 가족봉사단은 ‘지구를 살리는 쓰레기 노노 프로젝트’를 주제로, 스스로 미션을 만들어보고 진행하게 된다. 모집 대상은 초등학생 자녀를 둔 가정으로, 동대문구는 총 15가구(60명 내외)를 선발할 계획이다. 선발된 가족은 증가하는 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한 실험적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수행하면 된다. 동대문구 관계자는 “기존 자원봉사가 주최 측이 프로그램을 주면 따르는 수동적 방식이었다면 이번 프로그램은 자원봉사 활동을 직접 기획하고 실행한다는 측면에서 차이가 크다”고 설명했다.

모집 기간은 지난 3일부터 17일까지다. 선발된 가족봉사단은 25일 오전 10시, 온라인 워크숍을 시작으로 두 달여간 프로젝트를 실행하고 활동 내용을 온라인에 공유하게 된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해 자원봉사의 영역 또한, 비대면으로 확장되는 전환기를 이끌어 갈 가족봉사단을 모집하게 됐다”면서 “많은 가족들이 가족봉사단에 참여해 지구사랑 실천의 메시지도 전하고, 자원봉사를 통한 건강한 가족문화를 만들기 바란다”고 밝혔다.

김동현 기자 moses@seoul.co.kr

2020-07-06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시원한 경비실, 훈훈한 영등포

[현장 행정] 경비 근무환경 개선 나선 채현일 구청장

주민과 더 가까이 열린 성북 현장에 가면 답이 보입니다

[Seoul 구청장과 톡~톡] 이승로 성북구청장

은평 여성 1인 가구 안심홈 지원 확대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영남권 그랜드 메가시티로 제2 수도권 만들자”

5개 시도지사 ‘미래발전 협약’ 체결 낙동강 물 관리·철도망 구축 등 협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