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백년대계… 10년마다 국제정원 박람회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경남 남해 ‘독일 5월 축제’ 보러 오세요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메밀 품종 국산화”… 제주, 채종단지 조성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미래 교육 현장 방문한 박성수 송파구청장 “주민이 원하는 교육 콘텐츠 개발할 것”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성수(오른쪽) 서울 송파구청장이 지난 19일 송파구 자체 교육지원 시스템인 ‘송파쌤’(SSEM)의 교육 시설 미래교육센터 9관인 풍납센터에서 학생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송파구 제공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이 송파구 자체 교육지원 시스템인 ‘송파쌤’(SSEM)의 교육 시설 미래교육센터를 방문해 주민들과 의견을 나눴다.

송파구는 박 구청장이 지난 19일 미래교육센터 14곳 중 5곳을 방문해 센터의 운영 현황을 점검하고, 프로그램을 이용하는 학생들과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고 20일 밝혔다.

센터는 인공지능, 3D프린팅, 코딩, 드론 등 4차 산업시대 기술을 교육하고, 청소년의 진로 탐색을 돕는 시설이다. 2019년 제1관을 개관한 이래 지난달까지 총 14곳의 문을 열었다. 송파구 27개 전 동 주민 누구나 집 가까운 곳에서 미래 교육을 받을 수 있는 공간이다.

이날 박 구청장은 잠실나루센터(8관) 대학생 멘토 대상 ‘멘토링 사전교육’, 풍납센터(9관) ‘엔트리로 탐험하는 코딩·인공지능 수업’, 마천센터(5관) ‘메타버스 수업’ 등 수업 현장도 둘러봤다.

특히 중학교 1학년 자유학년제 수업으로 이루어지는 오금 허브(7관) ‘메이킹 입문·프로젝트 프로그램’에 참여한 학생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갖고, 건의사항 및 프로그램 만족도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박 구청장은 “송파쌤 미래교육센터를 사랑해주시는 주민들 덕분에 2년 반 만에 다채로운 미래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주민이 원하는 다양한 교육 콘텐츠를 개발해 ‘세상에서 가장 큰 학교, 서울에서 가장 큰 캠퍼스’ 송파쌤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조희선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