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반구대암각화 보존 딜레마

시민단체·정치권 수위 낮춰 보존 촉구

지역주도형 일자리사업 효과

행안부 “지난달 기준 2만 6213명 참여”

군위 삼국유사 테마파크 시범 운영 취소…내년으로 운영 연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삼국유사 테마파크 전경. 군위군 제공

오는 8월로 예정된 ‘삼국유사 테마파크’ 시범 운영이 취소된다.

경북 군위군은 다음 달로 예정했던 삼국유사 테마파크 시범 운영을 부득이 취소한다고 20일 밝혔다.

군이 테마파크 시범 운영을 앞두고 경북권 역사여행 지도자와 문화유산해설사 등을 초청해 팸투어를 실시하는 등 각종 준비를 했으나 테마파크 진입도로 교통완화 시스템 설치 등 일부 보완공사가 지연되면서 운영이 사실상 어려운 탓이다.

군은 삼국유사 테마파크의 효율적인 운영과 최대한의 관람객 편의 제공을 위해 연내 사전 준비를 완료한 뒤 내년 상반기부터 본격 운영할 계획이다. 운영은 최근 설립된 군위문화관광재단이 맡을 예정이다.

삼국유사 테마파크는 삼국유사 속 콘텐츠를 시각화한 다양한 전시·조형물과 교육·체험 프로그램을 선보이는 테마공원이다.

군위군은 2010년부터 총 사업비 1223억원을 투입해 의흥면 이지리 일대(72만 2263

규모)에 조성하기 시작해 10년 만인 지난해 12월 완공했다.

테마파크는 가온누리관(전시관), 이야기학교·숲속학교(교육·연구시설), 스피드슬라이드(사계절썰매장)·물놀이장 등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풍부한 다양한 시설을 갖추고 있다. 또 영웅 탄생을 연상시키는 알 모양의 돔 하우스형 숙박시설 20동(32㎡ 10동, 44㎡ 10동)이 조성돼 있으며, 각 동에는 삼국유사에 나오는 영웅들과 나라 이름을 붙여 이용객들이 색다른 체험을 할 수 있도록 했다.

군위군 관계자는 “삼국유사 테마파크 시범 운영에 많은 관심과 성원을 보내주신 분들께 감사와 함께 양해를 당부드린다”면서 “전국 최고의 테마파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다하겠다”고 말했다.

군위 김상화 기자 s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영상] 술 취해 석촌호수에서 수영한 50대 여성

술을 마신 50대 여성이 “수영을 하고싶다”며 석촌호수에 뛰어들었다가 119구조대에 의해 구조됐다.지난 19일 오후 7시 30분쯤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청년 자립 환경’ 힘 쏟는 서대문구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신고합니다! 군대 간 희망원정대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성장·관광 도시’ 종로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모바일 헬스케어 30만명 확대”

조인성 한국건강증진개발원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