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력에 관용카드로 ‘흥청망청’…‘나사 빠진 공직’ 기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코로나 한마음 방역·휴먼뉴딜… ‘청정 삼다도’ 만들기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일하는 청소년 부당근로 피해 급증…성희롱·폭언·폭행 문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대상자 86.8% 국민지원금 받아…총 지급액 9조3875억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코로나19 상생 국민지원금 지급을 시작한 지 11일 만에 지급 대상자의 86.8%가 지원금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국민지원금 온라인 신청 11일째이자 오프라인 신청 나흘째인 전날 하루 동안 151만9000명이 신청해 3797억원이 지급됐다.

이에 따라 누적 신청 인원은 3755만명, 지급액은 9조3875억원으로 늘었다.

행안부가 집계한 국민지원금 지급 대상자(잠정)는 4326만명이다. 전체 지급 대상자의 86.8%가 지원금을 수령한 셈이다. 전 국민 대비로는 72.6%에 해당한다.

지급 수단별로는 신용·체크카드 2932만명(78.1%), 지역사랑상품권 565만1000명(15.0%), 선불카드 257만9000명(6.9%)이다.

전날 오후 6시까지 누적 이의신청 건수는 27만9838건(온라인 국민신문고 17만2270건, 오프라인 읍면동 신청 10만7568건)이다. 이의신청 사유는 건보료 조정(11만4568건, 40.9%), 가구 구성 변경(9만9803건, 35.7%)이 대부분이었다.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정순균 강남구청장 “공공주택, ‘제3의 부지’에 건설 방안

서울의료원 부지 당초 취지 맞게 개발 市 송현동 부지와 맞교환 추진에 반대 ‘정치소재 악용’ 발언 관련자 조치 촉구

생명을 살리기 위한 따뜻한 나눔…코로나시대 성북의 ‘특별

‘주민 헌혈의 날’ 행사 찾은 이승로 구청장

양천·노원·송파구청장, 국토부에 “재건축 규제 완화해 달

노형욱 장관과 면담 갖고 공식 요청 구청장들 “구조안전성 비율 낮춰 달라” 盧장관 “필요성 공감하지만 시기상조”

양성평등 정책·안심마을… 강동, 진화하는 ‘여성친화도시’

區 기획·감사 등 관리직 절반 여성 발탁 비상벨 설치·1인 가구 안심홈세트 지원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