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들 외국인 관광객 모시기 불붙었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전북 상수도 누수율 서울의 11배… 낡은 관 교체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가로등에 전기차 7배속 충전기’ 우수 사례로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군수품도 드론으로 신속 수송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방부 2020년대 중반 전력화

드론 택배가 현실화되고 있는 가운데 군 당국도 군수품 수송용 드론을 전력화하는 방안을 심도 있게 검토하기로 했다. 야전에서 기동 중인 탱크가 부품 불량으로 갑자기 정지할 경우, 드론을 이용해 보수용 부품을 신속히 보급할 수 있는 길이 열리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군 당국은 2020년대 중반 이전 군수품 수송용 드론의 전력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군수품 수송하는 드론
연합뉴스

국방부는 18일 서주석 차관 주관으로 올해 첫 군수혁신위원회를 열어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군수혁신 추진 계획을 확정했다. 군수경영 효율화와 관련해서는 특히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술을 군에 적용하는 데 중점을 두기로 했다. 군수 표준화와 빅데이터 체계 환경을 구축하고, 3D프린팅을 이용한 부품 생산기반을 구축하는 한편, 군수품 수송용 드론 전력화와 육군의 차세대 장병 전투시스템인 워리어플랫폼 체계 구축 등을 신규사업으로 추진한다.



단연 눈길을 끄는 대목은 군수품 수송용 드론 전력화이다. 격·오지 등 육로 접근이 제한될 경우, 긴급하게 부품을 보급해 작전이나 훈련 등에 차질을 빚지 않도록 하겠다는 것으로 향후 5년 동안 드론 수송 중량 및 작전거리 등을 향상시키는 노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육군은 이와는 별개로 드론전투단을 창설하는 등 실제 전투작전에 드론을 투입하는 방안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전투준비태세 강화 분야에서는 전시 기본품목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재설정하고, 유류와 식량 등 품목별로 비축 목표를 달리해 전시 임무수행의 실효성을 확보해 나가기로 했다. 이 밖에 탄약 저장시설의 안전성 강화 등과 관련, 지하화·자동화 기술을 확대 적용할 방침이다. 국방부는 “군수혁신을 통해 예산을 650억원 이상 절감하고, 수리부품 수요 예측 정확도도 80%대까지 향상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박홍환 선임기자 stinger@seoul.co.kr
2018-04-19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한은·삼성 공장 꼭 강원에… 올림픽 유치했는데 기

김진태 강원지사 당선인 “나를 지켜 준 도민에겐 ‘순한맛’ 방만한 조직엔 한없이 ‘매운맛’ 실적 부진한 위원회 등 폐지할 것 4곳으로 나뉜 경제부서는 통폐합 특별자치도 설계 핵심, 규제 개혁”

“대기업 계열사 5개 유치… 전북새만금특별자치도 꼭

김관영 전북지사 당선인 도지사 직속 기업유치 사령탑 구성 글로벌 테마파크·외국인 유치 추진 새만금을 두바이 같은 성공 모델로 “국민의힘 추천자 정책협력관 임명 민생·실력 중심 공무원 인사 실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