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지원금 신속 집행… 사무관 신의 한수

행안부 이빌립 사무관 아이디어 제시

무상교통·노면전차… 시민생활권 보장 시동

도농복합도시 화성시의 ‘교통복지 정책’

이태원 방역클라쓰 시즌2…어서 와요

[현장 행정] 손수 청소 솔 든 성장현 용산구청장

고양시, 재난지원금 선불카드에 담아 14일 부터 준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재준 고양시장(우측에서 4번째)과 김재득 농협 고양시지부장(좌측에서 4번째)이 8일 위기극복지원금 업무 협약서에 서명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경기 고양시가 코로나19 위기극복지원금(소득하위 70% 1인당 10만원, 상위 30% 5만원)을 ‘선불카드’에 담아 오는 14일 부터 지급한다.

이재준 고양시장과 김재득 NH농협 고양시지부장은 8일 ‘위기극복지원금 지급을 위한 NH농협 선불카드 발급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6일에는 이재근 KB국민은행 부행장과 이 시장이 선불카드 발급 업무 협약서에 서명했다.

이 협약에 따라 농협은 금융기관 중 가장 먼저 오는 13~14일 충전식 선불카드 20만장을, KB국민은행은 5만장을 각각 고양시에 전달하고 관리·운영을 맡게 된다. 농협 선불카드는 3회까지 충전이 가능하여 향후 지원금이 추가 지급될 경우 다시 사용할 수 있어 효율적이다.

고양시는 지원금 지급 근거가 담긴 관련 조례가 확정되면 오는 14일 부터 카드를 교부할 예정이다. 발급대상은 1일 현재 고양시에 주민등록을 둔 시민이며, 해당 카드는 수령 즉시 8월 말까지 고양시 내 모든 음식점 등에서 사용 가능하다. 기한 내 사용하지 않은 금액은 고양시로 환수된다.

이재준 시장은 “위기극복지원금은 소비 진작을 통해 경기 부양효과를 직접적으로 거두기 위한 것”이라면서 “최대한 빠른 지급과 빠른 소비가 필요한 만큼, 즉시 교부 가능한 선불카드를 택했다”고 밝혔다. 김 지부장은 “농협은 ‘고양시금고’은행이고, 고양지역에 가장 많은 점포를 갖고 있어 위기극복지원금 관리 운용에 유리하다”고 말했다.

한편 고양시 위기극복지원금과 별도로, 정부는 향후 소득 하위 70% 가구에 4인 가족기준 100만원의 긴급재난지원금을 지급할 예정이며, 경기도는 모든 도민에게 1인당 10만원씩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한다.

한상봉 기자 hsb@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정은경 “깜깜이 감염 제일 싫어”

“고위험군으로 이어질까 가장 우려”

“취약노동자 23만원씩 지원”

이재명 경기도지사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